Home > 전체기사

폴리텍, ETRI 손잡고 AI 기술 인재 양성 본격 나선다

  |  입력 : 2020-11-24 08:51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과 기술사업화 및 AI 생태계 강화 업무협약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한국폴리텍대학(이하 폴리텍)이 한국전자통신연구원(이하 ETRI)과 손잡고 디지털 뉴딜을 뒷받침할 인공지능(AI) 인재 양성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폴리텍은 지난 23일 ETRI 대전 본원에서 ETRI와 ‘기술 사업화 및 AI 산업 생태계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ETRI는 디지털 혁신 기술을 연구·개발하는 ICT(정보통신기술) 분야 국내 최대 정부 출연 연구기관이다.

양 기관은 산업 현장의 디지털 전환을 촉진할 수 있도록 중소·중견기업 대상 기술이전 및 상용화 지원·AI 융합인재 양성 필요성에 공감하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전자·정보통신 등 기존 산업 분야에 AI를 활용한 사업화 과제를 발굴하고 정기적으로 교류하기로 했다.

폴리텍과 ETRI는 협약에 따라 기업·기술 정보 교류 및 소규모 사업장 대상 기술 컨설팅 및 사업화 지원, 교육 콘텐츠 공동 제작 및 활용 등 AI 인재 양성 플랫폼 형성, 산업 실무형 AI 기술 교육 과정 개설 등에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폴리텍은 전국 16개 캠퍼스, 17개 학과에서 ICT 관련 학과를 개설·운영하고 있다. 2021학년도에는 AI융합과(광주캠퍼스), AI엔지니어링과(대구캠퍼스)를 신설해 AI 플랫폼 기능 구현이 가능한 소프트웨어(SW) 개발자 양성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특히 정부 지원 사업에 참여해 2023년까지 66억원을 투입해 충남권 AI 복합교육공간을 조성하고, AI·블록체인 분야 인재 300명을 양성할 계획이다.

이석행 폴리텍 이사장은 “디지털 뉴딜의 지속적인 원동력은 인력 양성에서 나온다”며, “ETRI와 협력해 디지털 뉴딜의 성과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신산업·신기술 인력 양성에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김명준 ETRI 원장은 “국내 공공직업교육 훈련기관인 폴리텍과 기술 사업화 협력 및 AI 인재 양성을 위한 상호 교류를 확대함으로써 국가 지능화 종합 연구기관으로의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폴리텍은 오는 12월 7일까지 2021학년도 2년제 학위과정 신입생 수시 2차 모집을 시작한다. 전국 28개 캠퍼스 158개 학과에서 1,249명을 선발한다. 모집에 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캠퍼스를 방문하거나 입시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시큐아이 에스케어 파워비즈 배너 2022년 3월15일 시작~ 12개월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산업 전 분야의 지능화·융합화·스마트화 추세에 따라 스마트시티와 스마트공장, 스마트의료, 스마트상점 등 각 분야에서도 정보보안과 물리보안이 함께 접목되는 융합보안이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 올해 융합보안이 가장 활발하게 적용될 분야는 어디라고 보시나요?
스마트시티 보안
스마트공장 보안(OT 보안)
스마트의료 보안
스마트상점 보안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