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가상현실로 만나는 국립공원, 새로운 영상 10개 추가

  |  입력 : 2019-04-30 15:34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환경부 산하 국립공원공단은 장애인, 고령자 등 보행약자를 위한 ‘국립공원 가상현실(VR) 서비스’에 새로운 영상 10개를 추가해 확대 운영한다고 밝혔다.

[사진=국립공원공단]


국립공원 가상현실 서비스는 정부혁신 과제인 ‘디지털 기술 기반 공공서비스 혁신’ 중 하나로 추진되는 사업이다. 국립공원의 주요 명소에 대한 360° 입체영상 체험을 제공해 실제 국립공원을 방문하지 않아도 생생한 간접 체험이 가능하다.

지난 2015년 설악산 가상현실 영상을 시범으로 제작한 후 2016년 지리산·한려해상·변산반도·소백산, 2017년 경주·내장산·덕유산·오대산, 올해는 북한산·계룡산·무등산 등을 추가해 총 12개 공원 44개 가상현실 영상을 서비스한다.

이번에 공개되는 영상 10개 중 9개는 국립공원의 주요 명소를 간접 체험할 수 있는 ‘VR 가상탐방 영상’이다. 새롭게 제작된 곳은 △계룡산국립공원 갑사·관음봉·은선폭포 △북한산국립공원 백운대·선인봉·송추계곡 △무등산국립공원 시무지기폭포·용추폭포·주상절리대 등 도심 속 국립공원을 대표하는 경관이다.

영상에는 일반인들이 쉽게 볼 수 없는 출입이 제한된 장소와 야경, 일몰, 무인기로 하늘에서 내려다본 모습, 바람에 구름이 흘러가는 모습 등이 담겨져 있다.

나머지 1개의 영상은 깨끗하고 아름다운 자연을 간접 체험해 불안감을 해소하는데 도움을 주는 ‘VR 심리안정 영상’이다.

‘VR 심리안정 영상’은 국립정신건강센터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심민영 박사의 자문을 받아 제작됐으며 자연의 소리, 차분한 음성 해설을 들으면서 깨끗하고 아름다운 자연 속으로 들어가는 간접 체험으로 지친 마음을 진정시키는데 도움을 줄 수 있다.

영상 속에는 계룡산·북한산·무등산을 비롯해 △경주국립공원 삼릉숲 △오대산 전나무숲 △태안해안 해변길 등의 깨끗하고 아름다운 자연의 다양한 모습이 담겨 있다.

국립공원 가상현실 서비스는 국립공원공단 홈페이지와 스마트폰 앱, 동영상 전문 인터넷사이트(유튜브)에서 체험할 수 있다.

스마트폰 앱은 플레이스토어(안드로이드)나 앱스토어(IOS)에서 ‘국립공원 가상현실’이나 ‘국립공원공단’를 검색하면 내려받을 수 있다.

손영임 국립공원공단 홍보실장은 “앞으로도 가상현실 등 4차 산업혁명의 다양한 기술을 적극 도입해 첨단 디지털을 기반으로 공공서비스를 혁신하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위즈디엔에스 2018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
설문조사
보안전문 기자들이 뽑은 2021년 보안 핫키워드 10개 가운데 가장 관심이 높은 키워드는?
민간인증서부터 융복합인증까지, 인증의 시대 열린다
랜섬웨어 공격, ‘불특정 다수’에서 ‘표적형’으로 진화
데이터 프라이버시가 기업들의 목을 죈다
재택근무와 주 52시간 근무제, 오피스 보안 ‘혁신’ 예고
영상·음성까지 합성 ‘딥페이크’, 비대면 사회 침투하나
의료·제약 분야, 코로나19 다음은 해커
스마트공장 구축은 OT/ICS 보안 정립부터
드론, 융합보안 산업의 핵심 아이템이 되다
몸집 키운 ADT캡스-에스원 대격돌, 보안시장 지각변동
CCTV 시스템온칩 대란, 중소기업 생존까지 위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