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뉴스 창간 17주년을 축하합니다!!

Home > 전체기사

대한상의, MZ가 ‘픽’한 미래 유망 산업 1위 ‘AI·로봇’

입력 : 2023-03-22 09:13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ChatGPT 1번 이상 써봤다’ 국민 3명 중 1명(36%)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대한상공회의소가 최근 국민 1,016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MZ세대(1985~2010년생)는 5~10년 후 국내 산업을 선도할 유망 산업으로 ‘AI·로봇’(30%) ‘반도체’(19.2%) ‘이차전지’(11.1%) ‘콘텐츠산업’(7.3%) ‘제약·바이오’(6.4%)를 차례로 꼽았다.

윗세대의 생각도 크게 다르지 않았다. X세대(1975~1984년생)와 베이비부머세대(1974년 이후 출생) 역시 미래 유망 산업으로 ①AI·로봇 ②반도체 ③이차전지산업을 Top3에 올렸다. 다만 4위와 5위 업종은 MZ세대와 달리 X세대는 ④항공·우주 ⑤콘텐츠산업을, 베이비부머세대는 ④그린산업(수소·태양광 등)과 ⑤항공·우주를 선정했다.

김문태 대한상의 산업정책팀장은 “전 세대에서 공통적으로 꼽은 3대 미래 유망 산업은 산업 전반에 걸쳐 융복합 영역 및 적용 범위가 방대해 미래 수요가 클 것으로 예상되는 기술 집약 업종”이라며, “최근의 ChatGPT 열풍과 전기차의 확산, 저출산 심화에 따른 대체인력 필요성 등 일상생활과 접목된 사회변화상도 국민들의 유망 산업 선정에 큰 영향을 줬을 것”으로 분석했다.

한편, AI 기반 대화형 서비스인 ChatGPT를 한번 이상 사용해 본 국민은 3명 중 1명가량(35.8%)인 것으로 조사됐다. ‘ChatGPT 사용 경험’을 묻는 질문에 ‘호기심에 한두번 사용해 봤다’는 답변이 30.2%, ‘실효성과 재미를 느껴 자주 사용 중’이라는 답변이 5.6%로 집계됐다. ‘한번도 사용해 본적 없다’는 응답이 64.2%로 가장 많았다. 세대별로 보면 X세대(42.2%), MZ세대(40.2%), 베이비부머세대(29.2%) 순으로 ‘한번 이상 사용해 봤다’고 응답한 비중이 높았다.

‘ChatGPT 결과 내용을 신뢰하는지’에 대해서는 ‘보통’(62.1%) 혹은 ‘그렇다’(26.5%) 답변이 많았다. ‘그렇지 않다’(9.7%) ‘매우 그렇다’(0.9%), ‘매우 그렇지 않다’(0.8%)는 응답이 뒤를 이었다. 국민 10명 중 9명(89.5%)이 ChatGPT 결과 내용에 대해 ‘보통 이상’의 신뢰도를 갖고 있는 셈이다. 세대별로는 베이비부머세대(93.1%), X세대(91.5%), MZ세대(83.4%) 순으로 ‘보통 이상’의 신뢰도를 갖고 있었다.

‘ChatGPT의 유용한 기능’으로는 ‘정보검색’(50.7%) ‘아이디어 확보(영감얻기)’(15.3%) ‘작문·대필’(11.9%) ‘코딩’(11.3%) ‘요약’(7.9%) 순으로 집계됐다.

김문태 대한상의 산업정책팀장은 “미래 유망 산업 관련 조사를 해외에서 한다 해도 결과는 별반 다르지 않을 것”이라며, “해당 산업의 국제 경쟁력 확보를 위해 기업은 기술개발에 적극 나서고 정부는 인력 양성, R&D, 세액 공제 등 전방위 지원을 펼쳐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하이젠 파워비즈 23년 11월 16일~2024년 11월 15일까지 아스트론시큐리티 파워비즈 2023년2월23일 시작 위즈디엔에스 2018 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
설문조사
3월 15일부터 시행되고 있는 개정 개인정보보호법과 관련해 가장 까다롭고 이행하기 어려운 조항은 무엇인가요?
인공지능(AI) 등 자동화된 결정에 대한 정보주체 권리 구체화
접근권한 관리 등 개인정보 안전성 확보조치 강화 및 고유식별정보 관리실태 정기조사
영향평가 요약본 공개제도 도입 등 개인정보 영향평가제도
영상정보처리기기 및 안전조치 기준
개인정보 보호책임자의 전문성 강화 위한 전문CPO 지정
국외 수집·이전 개인정보 처리방침 공개 등 개인정보 처리방침 평가제도
손해배상책임 의무대상자 변경 및 확대
공공기관 개인정보 보호수준 평가 확대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