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산·학·연 힘 모아 의료 디지털 인재 본격 양성한다

  |  입력 : 2022-09-17 19:23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참여 의과대학 내 정규 수업 개설, 맞춤형 의료인공지능 교육 제공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하 NIPA)과 대한민국의학한림원(이하 의학한림원)은 지난 16일 디지털 의료 전문인력 양성과 의료인공지능(AI) 활용 기반 조성을 위해 국내 의과대학들과 함께 의료인공지능 교육을 본격 시작한다고 밝혔다.

[자료=과기정통부]


해당 사업은 국정과제인 디지털헬스케어 혁신생태계 조성의 일환으로, 대한민국의학한림원을 주관기관으로 해 올해부터 4년간 총 60억원 규모로 추진된다.

고려대 등 대학, 협단체 등 산학연이 협업해 의과대학 내 의료인공지능 정규 강좌 개설, 의료진·소프트웨어(sw) 개발자 대상의 실무 교육, 교육 과정 모델 개발과 표준 강의(안) 마련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기존 의과대학의 인공지능 수업이 강의자 역량에 따른 강의 위주로 단절적으로 진행돼 의료 현장의 수요에 부응하지 못한 측면이 있으나, 해당 과제는 의과대학·협단체 등 산학연이 함께 현장의 수요를 발굴하고 의료 인공지능 교과 표준모형을 개발해 ‘예과부터 의료 현장까지’ 맞춤형 의료교육을 제공한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

이날 행사는 올해 2학기부터 4개 참여 의과대학들에 정규 강좌 신설 등 의료인공지능 교육 본격 착수와 향후 의료인공지능 교육 전망 선포와 연계돼 진행됐다.

과제 총괄책임자인 이영미 고려의대 교수가 의료인공지능 교육 과정 도입 취지와 추진 방향을 발표했고, 이후 영상을 통해 의과대학생들이 바라는 의료인공지능 교육에 대해 현장 의견을 청취했다.

또 김헌성 가톨릭의대 교수·이영희 고려의대 교수 등 현직 의대 교수 5명이 의료인공지능 현황, 현장 사례 및 고려 사항 등에 대해 발표했다. 1부에서는 한국의과대학·의학전문대학원 이종태 정책위원장을 좌장으로, 2부에서는 대한의료인공지능학회 최병욱 회장을 좌장으로, 의료인공지능 교육 고도화 방안 및 해외 진출 지원 방안 등에 대한 토론을 진행했다.

박윤규 과기정통부 2차관은 “우리나라의 우수한 의료진들은 보다 나은 의료서비스 제공을 위해 인공지능 개발과 사용에 적극적”이라며, “특히 이번처럼 산학연이 실제 의료 현장이 요구하는 의료인공지능 교육 과정 개발을 위해 힘을 모은 것은 매우 뜻깊은 일”이라고 언급했다.

또한 “앞으로도 의료인공지능 활용 기반 조성을 통해 의료진들에게 보다 효과적인 의학 기술을 지원할 뿐만 아니라 국민들에게 더욱 향상된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시큐아이 에스케어 파워비즈 배너 2022년 3월15일 시작~ 12개월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산업 전 분야의 지능화·융합화·스마트화 추세에 따라 스마트시티와 스마트공장, 스마트의료, 스마트상점 등 각 분야에서도 정보보안과 물리보안이 함께 접목되는 융합보안이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 올해 융합보안이 가장 활발하게 적용될 분야는 어디라고 보시나요?
스마트시티 보안
스마트공장 보안(OT 보안)
스마트의료 보안
스마트상점 보안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