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방통위, 모바일 앱 이용자 보호 정책 방안 논의

  |  입력 : 2022-07-22 09:59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모바일 앱 이용자 보호 제도 개선 연구반’ 구성·운영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방송통신위원회(이하 방통위)는 모바일 앱 결제·해지 피해 예방 및 이용자 보호와 사업자 자율규제 방안 등을 마련하기 위해 나섰다.

방통위는 지난 21일 법률·미디어·경영·기술 분야 전문가 관련 협회 등으로 ‘모바일 앱 이용자 보호 제도 개선 연구반’(이하 연구반)을 구성해 첫 회의를 개최했다.

스마트폰 활용이 보편화돼 다양한 부가서비스가 등장하고, 모바일 앱 지출규모가 2021년 7.9조에 이르는 등 지속적으로 모바일 앱 이용이 증가함에 따라 방통위는 그간 불합리한 제도 개선 등을 통해 이용자 권익 보호를 위해 힘써 왔다. 지난 7월 6일에는 무심코 가입한 통신사 제휴 유료 부가서비스 가입·해지 피해를 줄이기 위해 통신사와 부가서비스 사업자에게 해지 절차 개선 등을 시정권고한 바 있다.

연구반에서는 △모바일 앱 이용 관련 이용자 피해 예방·구제 방안 △모바일 앱 모니터링 시스템 효율화 및 실효성 제고 방안 △사업자 자율규제 방안 등을 논의할 계획이다.

또한, 지난 3월 개정된 전기통신사업법 시행령에 따른 이용약관 명시 사항, 이용자 불만 처리 방법, 결제 전 중요 사항 고지 의무 등을 반영해 ‘앱마켓 모바일 콘텐츠 결제 가이드라인’을 사업자가 제도를 이해하기 쉽게 안내서로 발간할 예정이다.

연구반장을 맡은 방통위 김재철 이용자정책국장은 “모바일 앱 이용자 보호 연구반 논의를 통해 보다 실질적으로 이용자 피해를 예방하고 구제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는 등 국민 불편 해소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시큐아이 에스케어 파워비즈 배너 2022년 3월15일 시작~ 12개월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산업 전 분야의 지능화·융합화·스마트화 추세에 따라 스마트시티와 스마트공장, 스마트의료, 스마트상점 등 각 분야에서도 정보보안과 물리보안이 함께 접목되는 융합보안이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 올해 융합보안이 가장 활발하게 적용될 분야는 어디라고 보시나요?
스마트시티 보안
스마트공장 보안(OT 보안)
스마트의료 보안
스마트상점 보안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