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클롭 랜섬웨어 운영자들을 덮친 사이클론 작전

  |  입력 : 2021-11-08 11:50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30개월에 걸친 수사 공조로 올린 성과...클롭 랜섬웨어 뿌리 흔들리나

요약 : 지난 30개월 동안 진행된 국제 수사 작전인 ‘사이클론 작전(Operation Cyclone)’으로 여러 경찰 조직들이 대대적인 성과를 올렸다. 클롭(Clop)이라는 랜섬웨어 갱단의 일원을 체포하는 데 성공한 것이다. 인터폴, 우크라이나 경찰, 미국 사법 기관이 참여했다고 하며 한국의 기업들과 미국의 학술 단체를 겨냥한 사건 때문에 수사가 시작된 것으로 알려져 있다. 클롭은 한국의 이랜드, NC백화점 등을 공격한 것으로 유명하다.

[이미지 = utoimage]


배경 : 지난 6월 우크라이나 경찰은 클롭 갱단의 일원 6명을 검거하는 데 성공했었다. 여기에 더해 이번의 성과로 클롭 갱단의 뿌리가 심하게 흔들릴 수 있을 것으로 사법 기관들은 보고 있다. 실제 클롭의 활동량은 현재 크게 줄어든 상황이고, 많은 랜섬웨어 갱단들은 ‘이름 바꾸기’라는 수법으로 수사망을 회피하려고 하고 있다.

말말말 : “클롭 랜섬웨어 갱단의 검거 소식이 랜섬웨어 산업 전반에 경고 메시지로서 전달되기를 바랍니다. 우리는 반드시 랜섬웨어 공격자들의 신원을 밝혀내 체포할 것입니다.” -인터폴-
[국제부 문가용 기자(globoan@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시큐아이 에스케어 파워비즈 배너 2022년 3월15일 시작~ 12개월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산업 전 분야의 지능화·융합화·스마트화 추세에 따라 스마트시티와 스마트공장, 스마트의료, 스마트상점 등 각 분야에서도 정보보안과 물리보안이 함께 접목되는 융합보안이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 올해 융합보안이 가장 활발하게 적용될 분야는 어디라고 보시나요?
스마트시티 보안
스마트공장 보안(OT 보안)
스마트의료 보안
스마트상점 보안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