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정보
회원가입
아이디 찾기
비밀번호 찾기
휴면계정 해제
고객센터
고객문의
광고안내
제휴안내
스크랩
뉴스레터 신청
기사 제보
뉴스레터 신청
1. 뉴스레터 신청하기
     - 매일 다양한 보안뉴스 뉴스레터 및 최신 정보보호관련 정보 수신을 원하시면 이메일 주소를 입력해 주세요.


2. 뉴스레터 친구에게 추천하기
     - 아래 원하시는 메일을 선택하신 후 지인에게 보안뉴스 뉴스레터를 개별 발송할 수 있습니다.
       (선택하신 뉴스레터에 받는 사람, 보내는 사람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시면 자동 발송 됩니다.)
        ㆍ제목
        ㆍ받는 사람 ㆍ보내는 사람
        ㆍ메세지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2020년 1월 3일]

#전체기사 #시큐리티월드 #사건사고 #코로나19 #디지털뉴딜 #2020 美대선

보안전문 기자들이 꼽은 2020년 보안 키워드 10가지...

보안뉴스의 보안전문 기자들이 2020년 국내 보안시장의 핵심 기술과 키워드를 선정했다. 10대 키워드는 본지가 매년 시행하고 있는 ‘한국 보안시장 설문조사’와 업계 관계자, 전문가 인터뷰를 통해 도출했다. 본지가 선정한 10가지 핵심 기술과 키워드는 ①인공지능 CCTV...

[신년인터뷰] 한국 대표 보안기업 한화테크윈 안순홍 대...

지난해 9월 국내 대표 보안기업 한화테크윈은 안순홍 대표이사를 새로운 수장으로 임명했다. 안순홍 대표이사는 삼성전자 비디오시큐리티시스템 마케팅 그룹장과 삼성테크윈 시큐리티솔루션 전략마케팅 팀장 등을...

[신년기획] 보안산업 대표 리더들의 2020년 경자년 ...

다사다난했던 2019년 기해년(己亥年)이 지나가고 2020년 경자년(庚子年)의 해가 밝았다. 쥐는 12간지 중 첫 번째 동물로 꾀가 많고 영리하며 생존력이 뛰어난 것으로 유명하다. 2020년에는 보...

[2020년 기획] 대한민국 스마트시티를 가다 ①서울특...

서울은 세계적으로 알려진 스마트시티로, 교통과 안전, 환경 등 시정 분야별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러한 성과로 2019년 11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스마트시티 엑스포 월드 콩그레스(...

문영수 슈프리마 대표 “3가지 타깃 아이템으로 2020...

2018년 초 대대적인 구조개편을 통해 새로운 변화에 나섰던 생체인식 기업 ‘슈프리마’가 지난해 말 또 한 번의 변화를 거치며 바이오스타사업부의 수장이었던 문영수 사장을 단독대표로 선임했다. 이번 ...

[편집국장의 새해편지] 보안 강국 대한민국 2020 프...

무엇보다 2020년은 10년이 시작되는 첫해이면서 국내 보안산업에 있어 패러다임이 전환되는 매우 중요한 분기점을 맞이하는 한해입니다. D.N.A.로 표현되는 데이터, 네트워크, AI 시대가 본격화되...

지능형 감시 위한 영상보안의 핵심 ‘VMS’ 시장 집중...

VMS(통합영상관제시스템 : Video Management System)는 방범, 재난, 어린이보호구역, 문화재 감시 등 보안 감시가 필요한 주요 지역에 설치돼 있는 CCTV 카메라의 모든 영상을 ...

이원목 서울시 스마트도시정책관 “스마트시티의 중심은 시...

서울시의 강점은 세계가 인정하는 전자정부도시라는 점이다. 서울시는 이러한 특징과 강점을 활용해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다양한 스마트시티 구축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기획부터 운영, 보안까지 서...

GDPR 시행 1년 6개월... 유럽, 데이터 보안 인...

2018년 5월 25일 유럽연합의 개인정보보호규정(GDPR: General Data Protection Regulation)이 발효됐다. GDPR은 EU 국민의 개인정보에 대한 권리를 강화하고 기업...

정책

2020년 1분기, 공공부문의 보안 SW·장비 수요 집...

(주)더비엔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25 (마포동, 신한디엠빌딩 13층)  TEL. 02-719-6933  E-mail. helpdesk@boannews.com
Copyright thebn Co., Ltd. All rights reserved.

본 메일은 보안뉴스 온라인 회원 및 등록기업에게 발송되는 발신전용 메일입니다. 수신을 원치 않으시면 [수신거부]를 클릭해 주십시오.
If you don't want this type of information or e-mail, please click the [unsubscrip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