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코맥스, 변우석 사장 단독대표 체제 전환

  |  입력 : 2021-04-01 13:50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창립 53주년 코맥스, 제조 기업에서 AIoT융합 서비스 기업으로의 전환 선포
2025년 글로벌 탑 브랜드 비전 밝혀


[보안뉴스 엄호식 기자] 홈네트워크 기업 코맥스(대표 변우석)가 창립 53주년을 맞아, 변봉덕 회장과 변우석 사장 공동대표 체제에서 4월 1일부로 변우석 대표 단독체제로 전환하는 한편, 2025년까지 A.I. Home 전문기업으로 매출 5,000억을 달성하겠다는 중장기 비전을 선포했다.

▲코맥스 변봉덕 회장(좌)과 변우석 대표(우)[사진=코맥스]


1968년 설립해 비디오폰 기업의 대명사로 성장한 코맥스는 홈오토메이션과 홈네트워크 사업을 거쳐, 현재는 A.I. 기술과 서비스를 결합한 A.I. Home 기업으로 혁신을 꾀하고 있다. 코맥스는 최근 5년간 IoT 기기, 클라우드와 모바일 앱 등 서비스 제공을 위한 기반 제품과 플랫폼 개발에 지속적으로 투자해 왔다. 또한 서비스 제공을 위해 Kakao 엔터프라이즈, KT 기가지니 등 다양한 기업들과 서비스 연동을 통해 스마트홈 산업의 협업을 주도하고 있다.

올해부터 코맥스 단독대표로 사업을 주도하게 될 변우석 대표는 “A.I. Home 서비스 사업체제 전환을 위해 ‘협업을 통한 서비스 확장’과 ‘지속적인 내부 혁신 활동’을 더욱 강화하고, 특히 국내시장에서의 디지털 전환(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활동은 물론, 세계 시장에서 글로벌 스탠다드를 만들어왔던 코맥스의 해외시장 개척의 역사를 더욱 빛내겠다”라고 밝혔다.

이어 이를 통해 2025년까지 2억불 수출 달성과 총 매출 5,000억 달성을 목표로 설정해, 스마트홈과 홈시큐리티 분야의 ‘Global Top Brand’ 비전 달성을 위해 매진하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지난 1968년 중앙인터폰으로 대한민국의 인터폰 산업을 이끌었고 비디오폰과 홈오토메이션 제품을 글로벌일류 상품의 반열에 올리고, 명문장수기업으로 지속 성장의 기반을 닦아 온 변봉덕 회장의 뒤를 이을 변우석 대표는 2006년부터 코맥스 마케팅부문, 해외영업부문, 전사총괄 등의 경영 참여를 통해 가업승계 과정을 15년간 거친 스마트홈 분야의 전문가다. 그동안 변우석 대표는 코맥스를 플랫폼 기반의 서비스를 공급하는 전문기업으로 성장시키기 위해 조직의 역량강화와 자회사인 코맥스벤처러스를 통해 A.I. HOME과 연관된 다양한 기업들을 발굴 육성하는 한편, 이들 기업들과 공동사업을 추진하면서, 글로벌 시장을 공동으로 진출을 추진해 왔다.
[엄호식 기자(eomhs@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1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시큐아이 에스케어 파워비즈 배너 2022년 3월15일 시작~ 12개월 23년 1월12일 수정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보안전문 기자들이 뽑은 2023년 보안 핫키워드 10개 가운데 가장 주목되는 키워드는?
보안에서 진짜 ‘핫’한 제로트러스트와 공급망 보안
전문화, 분업화로 더욱 심해지는 랜섬웨어 공포
2023년 클라우드 생태계를 위협할 다양한 보안이슈들
전 국민이 사용하는 스마트폰, 2023년 해커의 집중 타깃
피싱 공격, 새로운 서비스형 위협 ‘PhaaS’로 더 악랄해지다
2022년 말에 터진 서명키 탈취사건, 2023년의 서막에 불과하다
밀집도 모니터링, 지능형 CCTV와 영상분석 트렌드 주도
주 52시간 근무제 달라지나? 정부 정책 따라 출입·근태 인증 보안 시장 요동
메타버스, 주목받는 만큼 증가하는 보안위협
스마트농업 육성 본격화, 보안과 안전 기반 하에 추진돼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