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과기정통부, 중소 ICT·SW 기업 통합 해외 콜센터 운영 추진
  |  입력 : 2020-09-29 09:01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는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와 함께 중소 정보통신(ICT)·소프트웨어(SW) 기업 통합 해외 전화상담실(콜센터) 운영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사진=과기정통부]


이는 올해 6월 국무총리 소프트웨어(SW) 수출기업 현장 방문에 따른 후속 조치로, 시차 및 언어 문제 등으로 인해 현지 고객사 문의 대응이 지연된다는 기업의 애로사항을 해소하기 위해 추진하는 것이다.

통합 해외 전화상담실(콜센터)은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에서 운영하고 있는 해외 정보기술(IT) 지원센터 등 8개 해외 거점(싱가포르, 베트남, 인도, 미국, 중국, 일본, 아랍에미리트, 멕시코)을 통해 제공되는 것으로, 국내 중소 정보통신(ICT)·소프트웨어(SW) 기업 현지 고객사의 요청(유지보수, 기술 지원 등)을 1차적으로 접수해 국내 기업에 전달해 주는 서비스다.

서비스 신청을 원하는 기업은 신청 지역별로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 또는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에 문의·접수하면 되며, 1차 접수 기간은 10월 23일까지다.

과기정통부 송경희 소프트웨어정책관은 “그간 해외에 진출한 국내 정보통신(ICT)·소프트웨어(SW) 기업은 시차 및 언어 등으로 인해 현지 고객사 응대에 어려움이 많았는데, 이번 해외 통합 전화상담실(콜센터)을 통해 이런 어려움이 어느 정도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향후 지원 기업을 지속 확대해, 우리나라 중소 정보통신(ICT)·소프트웨어(SW) 기업의 수출 확대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그린존시큐리티 4개월 배너모니터랩 파워비즈 6개월 2020년6월22~12월 22일 까지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위즈디엔에스 2018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
설문조사
최근 잇따른 기밀 유출 사건으로 인해 종이유출차단방지(출력물) 보안 솔루션의 도입 필요성이 높아지고 있는데요. 해당 솔루션 도입을 위한 비용은 어느 정도가 적정하다고 보시나요?
2천만원 이하
5천만원 이하
1억원 이하
1~2억원 이내
2억원 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