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Safety
대구시, AI 기반 콜센터로 격리해제자 건강 상태 체크
  |  입력 : 2020-03-26 11:29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IT 기업 무상 지원으로 AI음성로봇이 자동으로 상담 관리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대구시는 격리해제자 관리를 위해 AI 기반 콜센터 상담서비스를 본격 운영한다. 최근 대구시의 코로나19 격리해제자가 8,000명이 넘어서고 있는 가운데, 격리해제 후 증상이 발현해 확진 판정을 받는 경우 등 격리해제자 관리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이에 대구시는 완치 후 격리해제자 등의 자가격리 기간을 연장해 외부와의 접촉을 제한하고 집회와 외출 금지 등 조치를 취하는 한편, AI음성로봇을 통한 전화상담서비스를 도입해 자가격리자의 건강체크 등 관리에 활용하고 있다.

대구시가 운영하는 한글과컴퓨터의 AI 기반 콜센터 상담서비스(한컴AI체크25)는 사람이 아닌 AI음성로봇이 관리대상자에게 1일 1회(2주간) 자동으로 전화해 미리 정해진 시나리오에 따라 관리대상자의 발열, 호흡기 증상 등 건강 상태 등을 확인한다.

만일 관리대상자가 이상이 있다고 답을 할 경우, 해당 보건소로 상황이 공유되고 대한가정의학회 소속 의사의 전문 상담으로 연결되도록 해준다.

건강 상태 확인 외에도 안전수칙이나 대구시의 전달 사항을 안내하고, 상담 거부·미연결 등 결과를 자동 분석해 전담부서로 통보해 준다.

이번 AI 기반 콜센터 상담서비스는 한글과컴퓨터가 솔루션을, NBP(네이버비지니스플랫폼)가 클라우드 인프라를 대구시에 무상 제공하는 방식으로 협약을 맺어 진행한다.

그동안 대구시는 갑작스럽게 늘어나는 코로나19 확진자들에 대한 검사와 환자 분류, 병상 확보 등에 온 힘을 기울였다.

비록 지역 내 코로나19의 확산의 기세가 꺾이고 있지만, 격리해제자에 대한 추가적인 관리로 혹시나 모를 재발 가능성에 대해서도 대비할 방침이다.

최삼룡 대구시 시민안전실장은 “이번 서비스를 위해 지원해 준 두 기업에 깊은 감사의 뜻을 전한다”며, “끝까지 철저한 관리로 코로나19 종식을 앞당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위즈디엔에스 2018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
설문조사
데이터3법 통과로 데이터 보안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는 가운데 귀사에서 사용하고 있는 DB암호화 솔루션의 만족도는 어느 정도인가요?
매우 만족
만족
보통
불만족
당장 바꾸고 싶다
올해 도입 예정
필요성을 못 느낀다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