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개인정보보호 페어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스마트팩토리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INFO-CON
Home > Safety
해수부, 유관기관과 함께 지진 대비 훈련 실시
  |  입력 : 2018-07-13 08:00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에서 10개 기관 합동으로 지진 대응 훈련 실시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해양수산부는 지진재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에서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현장 훈련을 실시했다.

[사진=해수부]


최근 우리나라에서 경주지진(2016.9.12, 규모 5.8) 및 포항지진(2017.11.15, 규모 5.4)이 연이어 발생함에 따라, 지진재난으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초기 대응이 중요시되고 있다. 이에 해양수산부는 항만에서의 지진 발생 시 신속하게 초기 대응이 이뤄져 인명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도록 유관기관과 함께 이번 대응 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에는 해양수산부, 부산지방해양수산청, 부산항만공사, 부산해양경찰서, 부산항만소방서, 동해어업관리단, 해양환경공단 등 10여 개 유관기관의 관계자 220여명이 참여했다. 또한 해경 방제선 및 구조대 고속단정, 항만소방서 소방정, 해양환경공단 해양오염방제선과 동해어업관리단의 어업지도선 등 총 7척이 훈련에 투입됐다.

훈련은 다중이용시설인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의 북쪽 육상 6㎞ 지점에서 규모 6.5의 지진이 발생한 이후 이에 따른 3종류의 피해 상황을 가정해 실시됐다. 각각의 상황을 살펴보면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 건물의 지진 피해 및 화재가 발생한 상황 △승객이 탑승한 여객선의 화재와 탑승교 및 갱웨이(gangway : 부두에 접안된 선박과 육상부두 간 승객의 승·하선을 위한 사다리 또는 해가림시설)가 전도된 상황 △부산항대교에서 운행 중이던 유조차량이 해상에 추락한 상황이었다. 훈련은 각 상황에 대한 대응 훈련으로서 육상 및 해상에서의 인명 구조, 대피, 화재 진압, 해양 오염 방제 훈련 등을 실시했다.

이번 지진 현장 훈련에는 해양수산부 강준석 차관이 직접 참여해 지진 발생에 따른 상황판단회의를 주재하고, 훈련의 전 과정을 꼼꼼히 확인했다.

강준석 해양수산부 차관은 “유관기관과의 합동 지진 훈련을 통해 긴밀한 협업 체계를 구축해 항만에서의 지진 발생 시 신속하게 초동 대응이 이뤄질 수 있도록 하고, 훈련 과정에서의 보완 사항을 철저히 점검해 지진재난 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위즈디엔에스 2018WD 파워비즈 2017-0305 시작
설문조사
7월은 정보보호의 달, 7월 둘째 주 수요일은 정보보호의 날로 지정된 상태입니다. 정보보호의 달과 날짜가 특정되지 않은 ‘정보보호의 날’의 변경 필요성에 대해서는 어떤 견해를 갖고 계신지요?
정보보호의 날(달) 모두 현행 유지
정보보호의 달은 현행대로, 정보보호의 날은 7월 7일로
1.25 인터넷대란, 카드사 사태 발생한 1월, 정보보호의 달(날)로
매월 매일이 정보보호의 달(날), 기념일 폐지해야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