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개인정보보호 페어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스마트팩토리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INFO-CON
Home > 전체기사 > 포토
[PIS FAIR 2018] 개인정보 접속기록 관리, 형식 아니라 ‘기본’
  |  입력 : 2018-06-01 15:53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김기배 위즈디엔에스코리아 대표가 개인정보보호 페어 2018에서 발표하고 있다[사진=보안뉴스]


개인정보보호의 기본은 ‘개인정보 접속기록’ 관리
관리 핵심은 유실·누락 없는 정확한 접속기록 생성


[보안뉴스 오다인 기자] 개인정보 접속기록 관리는 단순히 개인정보보호 관리 수준진단을 통과하기 위한 형식적 절차가 아니다. 기업의 정보유출과 그로 인한 피해를 막는 보안의 기본이다. 김기배 위즈디엔에스코리아 대표는 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2018 개인정보보호 페어(이하 PIS FAIR 2018)’에서 개인정보 접속기록 관리의 중요성에 대해 역설하고 관리방법에 대해 발표했다.

김기배 대표는 ‘개인정보 접속기록 수준진단 100점 맞기’라는 주제의 이날 강연에서 “개인정보 접속기록 관리는 수준진단을 위한 구색 갖추기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기업 보안의 측면에서 매우 중요한 부분”이라고 말했다. 공공기관 및 개인정보를 보유한 모든 기업에서는 개인정보 접속기록을 빠짐없이 기록, 보관 및 관리해야 하며, 공공기관의 경우 매년 이에 대한 평가를 받고 있다.

개인정보 접속기록이란 운영 중인 정보처리 시스템에서 내부 직원 등 정보사용자가 업무 등을 목적으로 타인의 개인정보를 조회·처리하는 경우 이를 빠짐없이 ‘누가, 누구의 정보를, 언제, 어디서’ 사용했는지 정확히 구분할 수 있도록 기록한 업무수행 로그를 말한다.

김기배 대표는 개인정보 접속기록에서 가장 중요한 부분은 “발생되는 모든 개인정보 취급행위에 대해 일체의 유실·누락이 없이 접속기록을 생성하는 것”이라고 짚었다. △취급자 식별정보(누가) △정보주체 식별정보(누구의 정보를) △접속일시(언제) △접속지(어디서) △수행업무(어떤 업무) 등에 대한 기록을 정확히 생성하는 것이 개인정보보호 관련 법규를 준수하고 보안 업무를 수행하는 핵심이라고 덧붙였다.
[오다인 기자(boan2@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WD 파워비즈 2017-0305 시작비츠코리아 파워비즈시작 2017년7월3일
설문조사
벌써 2018년 상반기가 마무리되는 시점입니다. 올해 상반기 가장 큰 보안이슈는 무엇이라고 보시나요?
유럽발 일반 개인정보보호법(GDPR) 시행 공포
스펙터와 멜트다운으로 촉발된 CPU 취약점
한반도 정세 급변에 따른 정보탈취 등 사이버전 격화
블록체인 열풍에 따른 스마트 계약 등 다양한 보안이슈 부상
최신 취약점 탑재한 랜섬웨어의 잇따른 귀환
국가기간시설 위험! ICS/SCADA 해킹 우려 증가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