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개인정보보호 페어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스마트팩토리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INFO-CON
Home > 전체기사
경기도 일자리 빅데이터, 써보니 이런 장점이?
  |  입력 : 2018-05-04 12:54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경기도, ‘맞춤형 일자리 빅데이터 분석 상시 서비스’ 전역으로 이용 확대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경기도가 일자리 문제 해결을 위해 경기지역 사업체의 최신 동향을 제공하는 ‘맞춤형 일자리 빅데이터 분석 상시 서비스’를 이용하는 시·군이 기존 21개에서 31개 시·군 전역으로 확대됐다.

경기도에 따르면 도는 지난 3월 24일부터 도내 21개 시·군을 대상으로 경기도 맞춤형 일자리 빅데이터 분석 상시 서비스를 제공해 왔다.

이 서비스는 국민연금관리공단과 고용노동부 등의 일자리 관련 데이터를 수집해 3인 이상 사업장의 지역별·업종별 구인·구직 현황, 미스매칭 원인, 미스매칭 맞춤형 해법 등을 담은 분석모델을 제공하고 있다.

‘맞춤형 일자리 빅데이터 분석모델’은 도내 최신 고용 동향을 시·군 행정동까지 월단위로 확인이 가능해 고용이 감소하고 있는 업종이나 구인 사업체 등을 파악해 일선 시·군에서 정책적 반영이 가능한 장점이 있다.

실제로 A시의 경우 관내 대형 물류센터의 입점에 따른 구인 요청에도 불구하고 근로자의 현황 및 근무지 정보 파악이 어려워 실제 지원이 어려웠다. B시의 경우 관내 사업체 현황도 정확히 파악되지 않아 구직자에게 기업정보를 제공할 수 없는 문제가 있었다.

A시와 B시는 맞춤형 일자리 분석 상시 서비스를 통해 기업체 정보, 취·실업 정보, 구인·구직현황 등 최신 데이터를 실시간 제공받아 일자리 정책을 세우고 문제를 해결했다.

경기도 관계자는 “상시 서비스를 시범 운영한 결과 이용 시·군에서 상시 시각화된 분석 결과 확인과 정보 접근성이 쉽다는 점에 높은 점수를 주고 있다”며, “전 시·군으로 서비스 이용이 확대된 만큼 데이터 활용성을 높일 수 있는 경제, 기업 환경 관련 분야 분석도 지원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CCTV 우선설치지역 분석·119구급차 배치·내외국인 관광객 관광 패턴 등 3개 분야에 이어 4월부터 경기도 맞춤형 일자리와 인구정책지원 빅데이터 분석 결과를 지원하고 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WD 파워비즈 2017-0305 시작비츠코리아 파워비즈시작 2017년7월3일
설문조사
오는 7월부터 근로시간이 주 52시간으로 단축되는 조치가 점차적으로 시행됩니다. 이번 조치가 보안종사자들과 보안업계에 미칠 영향은?
보안인력 확충과 워라벨 문화 확산으로 업계 근로여건 개선
보안인력 부족, 인건비 부담 상승으로 업계 전체 경쟁력 약화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