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전자여권에 니트젠 지문인식 기술 탑재

  |  입력 : 2007-07-11 11:18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전자여권 160억원 규모, 내년 상반기까지 구축 예정


외교통상부는 지난 6일 ‘전자여권 도입을 위한 신여권통합정보관리시스템 구축사업’ 입찰에서 LG CNS를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에따라 전자여권(e-Passport)의 핵심분야인 지문인식시스템에는 니트젠의 기술이 적용된다.


이번 전자여권의 지문관련 핵심기술을 총괄하는 니트젠(대표 배영훈 www.nitgen.com)은 지문인식 전문기업으로 세계적인 지문컨설팅 기관인 IBG(국제바이오인식그룹)가 주최하는 기술평가에서 에러율 0%를 기록하여 세계적으로 그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으며, 그간 전자정부시스템 등의 국책사업이나 대형공항의 보안시스템을 구축하는 등 국내외 대규모 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바 있다.


니트젠은 또 국산 바이오인식 기술을 이용해 전자여권사업을 성공적으로 구축함으로써 동남아시아를 비롯한 유럽의 전자여권 사업에 적극 참여한다는 전략을 수립하고, 법무부에서 추진하는 바이오인식기술을 이용한 출입국자동화 사업에도 국내 최초로 바이오인식 키오스크를 개발한 경험을 살려 적극적으로 참여할 계획이다.


한편, 전자여권사업은 160억원 규모의 대형 국책사업으로 외교통상부는 2008년 상반기까지 시스템구축을 완료하고, 시범발급을 통한 성능시험 및 시범운용을 거쳐 하반기부터 본격적으로 확대운용한다는 방침이다. 이와함께 현행 41개 여권 접수대행기관을 향후 250여개 기관으로 확대함으로써 국민들에게 양질의 여권행정 서비스를 공급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길민권 기자(reporter21@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시큐아이 에스케어 파워비즈 배너 2022년 3월15일 시작~ 12개월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산업 전 분야의 지능화·융합화·스마트화 추세에 따라 스마트시티와 스마트공장, 스마트의료, 스마트상점 등 각 분야에서도 정보보안과 물리보안이 함께 접목되는 융합보안이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 올해 융합보안이 가장 활발하게 적용될 분야는 어디라고 보시나요?
스마트시티 보안
스마트공장 보안(OT 보안)
스마트의료 보안
스마트상점 보안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