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개인정보보호 페어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스마트팩토리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INFO-CON
Home > 전체기사
[카드뉴스] 페이스북 메신저로 “돈 빌려달라” 보이스피싱의 진화
  |  입력 : 2017-11-14 14:01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페이스북을 통해 돈을 요구하는 메시지가 나돌고 있어 이용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지난달 25일, 페이스북 메시지를 통해 돈을 요구하는 사건이 잇따라 발생했다.

실제 돈을 요구한 사람에게 입금한 피해가 2건 발생했으며, 메시지 내용을 살펴보면 “현재 고시원비가 2주치 밀려 방문을 잠갔다”, “21일 연구비를 받고, 급여를 25일에 받는다”는 말과 함께 돈을 빌려 달라는 내용이 적혀 있다.

메시지 내용마다 자신이 누구이며, 어떻게 알고 있는 사이인지를 자세히 적어 실제 어려움이 있는 것처럼 돈을 요구하는 등 치밀하게 접근하고 사전에 많은 대화를 통해 피해자를 속이는 데 공을 들여 돈을 송금해줄 것을 요구했다.

이에 시큐리티플러스 박형근 대표는 “보이스피싱의 SNS 버전 형태로 예상된다. 메시지마다 내용이 각기 다른 걸 봐선 치밀하게 계획된 범죄 같다”며 추측했다.

이에 지인 이름으로 페이스북 메시지나 문자 메시지 등을 통해 돈을 요구하는 메시지를 받을 경우 유선상으로 확인하고, 모르는 사람일 경우 메시지 자체를 무시하거나, 경찰에 신고하여 피해를 입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제작= 서울여자대학교 정보보호학과 학생회/보도국]
[유수현 기자(boan4@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2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WD 파워비즈 2017-0305 시작비츠코리아 파워비즈시작 2017년7월3일
설문조사
공인인증서 제도가 폐지될 것으로 보입니다. 향후 공인인증서를 대체할 수 있는 최고의 인증기술은 무엇이라고 보시나요?
생체인증
전자서명
바코드·QR코드 인증
블록체인
노 플러그인 방식 인증서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