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개인정보보호 페어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스마트팩토리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INFO-CON
과학과 예술의 경계를 허물다!
  |  입력 : 2017-10-12 13:13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국립과천과학관, ‘바이오아트 특별전’ 개최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국립과천과학관은 11일부터 15일까지 1층 중앙홀에서 ‘바이오아트 특별전’을 개최한다. 바이오아트(BioArt)는 생명체를 대상으로 과학기술(생명공학)과 창작활동이 접목돼 탄생한 예술의 한 분야로, 1999년 미술가 에두아르도 카츠(해파리 형광유전자를 가진 알비노 토끼)에 의해 처음 알려졌다.

[이미지=국립과천과학관]


전시는 2017년 바이오아트 공모전 수상 작품과 초대작가 작품으로 구성된다.

전시에서는 가상생명(Virtual Life)을 주제로 한 ‘Anatomy(해부)’, ‘Cosmic(우주)’, ‘나,비;날아오르다(VR 작품)’ 등 37점의 수상 작품과 ‘산란과 보육’ 등 36점의 작가 작품(정상근, 신희경, 윤정미 등)이 소개된다.

전시와 함께 가상현실(VR)을 통해 생명체가 살기 좋은 세상을 만들어 볼 수 있는 체험 활동도 준비돼 있다.

국립과천과학관 최호권 전시연구단장은 “바이오아트는 예술가의 상상력과 창의성, 생명공학의 발전이 낳은 융·복합 콘텐츠”라며, “과학관을 찾는 관람객이 작품을 통해 생명체의 아름다움도 즐기고 생명의 소중함과 가치를 생각하는 기회를 갖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바이오아트특별전은 과천과학관 상설전시장 입장 관람객이면 누구나 관람할 수 있으며, 바이오컨버젼스연구단·실감교류인체감응솔루션연구단·서린바이오사이언스와 공동 주관으로 개최한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바이오아트   #과학   #예술   


비츠코리아 파워비즈시작 2017년7월3일파워비즈 배너
설문조사
애플이 아이폰X에 얼굴인식 방식인 페이스ID를 새롭게 도입한다고 해서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이를 계기로 스마트폰에 탑재되는 생체인식기술 간 보안성 및 편리성 대결도 벌어지고 있는데요. 이를 모두 고려할 때 스마트폰에 탑재되는데 있어 가장 효과적인 생체인식기술은 무엇이라고 보시나요?
지문인식
홍채인식
얼굴인식
화자인식(목소리로 누구인지 식별)
다중인식(지문+홍채, 지문+얼굴 등)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