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개인정보보호 페어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스마트팩토리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INFO-CON
(ISC)², 사이버포렌식전문가 자격증(CCFP) 2020년까지만 유지한다
  |  입력 : 2017-09-13 16:50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ISC)² 홈페이지 통해 2020년 8월 20일까지만 자격증 유지한다고 밝혀

[보안뉴스 원병철 기자] 세계 최대 규모의 사이버 보안 전문가 단체인 (ISC)²가 사이버포렌식 자격증 ‘CCFP’를 2020년까지만 유지한다고 홈페이지를 통해 밝혔다. 현재 (ISC)² 홈페이지의 자격증 소개란에는 CCFP가 빠져 있으며, 검색을 통해야만 해당 페이지에 접근할 수 있다.

[자료=(ISC)² 홈페이지 캡처]


본지가 (ISC)² 측에 문의한 결과 이는 사실이라는 답변을 받았다. 답변에 따르면 (ISC)² 임원진은 최근 (ISC)² 포트폴리오에 대한 정기 점검을 실시했는데, 이는 주기적으로 실행되는 점검으로 (ISC)²의 자격증들이 변화하는 산업과 사회 전체에 유효한 의미를 제공하고 있는지 확인하기 위한 것이다. 또한, 이 점검은 산업 내 활동하고 있는 자격증 보유자들의 만족도와 필요를 반영하기 위한 노력이기도 하다. 타 자격증과의 비교 조사도 포함된다.

CCFP의 경우 (ISC)² 임원진(Board of Directors)과 (ISC)² 인증서 정책 위원회(Certification Scheme Committee)의 합의에 의해 2017년 8월 21일부터 3년 후 폐지될 전망이다. (ISC)²에서 제공하는 다른 자격증들과 비교했을 때 엄격한 요구조건을 맞추지 못한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CCFP 자격증을 보유한 사람들은 8월 21일부터 3년 동안은 자격증을 유지할 수 있다.

(ISC)²는 이와 같은 내용을 국내외 CCFP 자격증 소지자들에게 전달한 상태다.

하지만 기존에 CCFP 자격증을 취득한 사람들과 현재 자격증을 공부하는 사람들에게는 허탈한 소식일 수밖에 없다. 이와 관련 (ISC)²와 함께 CCFP 자격증을 만들었던 사이버포렌식협회(CFPA)에서는 협회와 CCFP 자격증 소지자들의 의견을 모아 공식적으로 (ISC)²에 전달할 계획이다. 부득이할 경우 사이버포렌식협회에서 CCFP 자격증을 별도로 운영하는 방안도 논의 중이다.
[원병철 기자(boanone@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정부에서 가상화폐의 거래 투명성을 확보하기 위한 가상화폐 거래소 규제 방안을 마련했습니다. 정부의 가상화폐 정책에 있어 가장 중요한 원칙은 무엇이라고 보시나요?
모든 가상화폐는 시장 원리에 따라 정부의 개입이나 규제는 최소화되어야 함.
모든 가상화폐는 통화로 인정할 수 없다는 것을 전제로 보다 적극적인 규제에 나서야 함.
가상화폐 중 암호화폐의 경우 정식 통화로 인정하고 이에 따른 대안을 마련해야 함.
가상화폐중 비트코인 등의 암호화폐와 그 외의 가상화폐를 분리 대응해야 함.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