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개인정보보호 페어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스마트팩토리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INFO-CON
Home > 전체기사
경기도, 4차 산업혁명 기반 조성 위해 테스트베드 및 규제프리존 설치 필요
  |  입력 : 2017-08-24 16:01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경기연구원, ‘경기도 4차 산업혁명 기반 조성을 위한 정책 방향 연구’ 보고서 발표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경기도가 4차 산업혁명의 선도자로서 기반을 조성하고 혁신플랫폼의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신기술 테스트베드 구축 및 자유로운 규제 환경을 마련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다.

경기연구원은 23일 발표한 ‘경기도 4차 산업혁명 기반 조성을 위한 정책 방향 연구’ 보고서를 통해 4차 산업혁명의 선도자로서 과학기술 투자, 신기술 테스트베드 구축과 미래 인재 양성 교육 등이 필요하다고 제안했다.

경기도는 4차 산업혁명 대응 정책으로 TF 운영 및 핵심 요소 기술 개발, 판교·광교·일산 테크노밸리, 안산 사이언스밸리 등 혁신클러스터를 중심으로 R&D, 교육 및 인력 양성, 교류 협력, 창업 및 사업화 등을 추진 중에 있다.

전문가들은 4차 산업혁명 시대 교육 분야(발명, 기업가정신, 융합교육, 기술혁신 등)에 대한 정책 지원이 가장 중요하며, 경기도의 지역 혁신 인프라를 활용한 테스트베드를 구축하고 핵심 아젠다 선정과 실행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경기도 중소제조기업의 설문조사 결과, 4차 산업혁명과 스마트공장을 통한 제조 혁신의 필요성은 인식하고 있지만 준비 수준은 매우 미흡한 것으로 나타나 지속가능한 제조 혁신 경쟁력을 키우기 위해 정책 지원의 확대가 필요하다고 분석됐다.

배영임 경기연구원 연구위원은 “4차 산업혁명의 목표는 ‘기술 혁신을 통한 인간의 편리와 삶의 질 향상’이며 ‘개방과 공유’, ‘융합과 협력’을 핵심가치로 하는 새로운 사회·경제시스템이 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 연구위원은 경기도의 4차 산업혁명 정책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추진 전략으로 △ 4차 산업혁명 개념 이해 및 비전 수립, △ 사회문제 해결형 과학기술 투자 ‘리빙랩 프로젝트’, △ 신기술 테스트베드 구축, △ 미래 인재 양성 교육 프로그램 ‘메이커교육’, △ 4차 산업혁명 통합 추진 체계 마련을 위한 전담 조직 및 자유로운 규제 환경의 구축 전략을 제안했다.

특히 배 연구위원은 “4차 산업혁명 통합 추진 체계 마련을 위해서 경기도의 4차 산업혁명 추진 전담 조직의 신설이 필요하고 테스트베드를 중심으로 하는 네거티브 규제 및 규제프리존의 설치가 필요하다”며, “미래 기술 기반 신산업 창출을 위해서는 사전적인 규제 없이 자유롭게 실험하고 실증할 수 있는 인프라가 중요하다”고 주장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2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WD 파워비즈 2017-0305 시작비츠코리아 파워비즈시작 2017년7월3일
설문조사
벌써 2018년 상반기가 마무리되는 시점입니다. 올해 상반기 가장 큰 보안이슈는 무엇이라고 보시나요?
유럽발 일반 개인정보보호법(GDPR) 시행 공포
스펙터와 멜트다운으로 촉발된 CPU 취약점
한반도 정세 급변에 따른 정보탈취 등 사이버전 격화
블록체인 열풍에 따른 스마트 계약 등 다양한 보안이슈 부상
최신 취약점 탑재한 랜섬웨어의 잇따른 귀환
국가기간시설 위험! ICS/SCADA 해킹 우려 증가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