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개인정보보호 페어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스마트팩토리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INFO-CON
대전 동구, 안전한 생활환경 위한 방범용 CCTV 설치
  |  입력 : 2017-08-11 14:18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28곳에 32대의 신규 방범용 CCTV 설치 완료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대전 동구는 지역 안전을 강화하고 주민의 안전한 생활환경 조성을 위해 주택가, 상가밀집지역 등 26곳에 32대의 신규 방범용 CCTV 설치를 완료하고 지난달 28일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사진=대전 동구]


이번에 설치된 기기는 200만화소의 고성능 카메라로, 야간에도 육안 식별이 가능해 초동 범죄 수사에 있어 든든한 도우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구는 대전지방경찰청 등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조 체계를 기반으로 동 주민센터를 통해 주민 의견을 적극 수렴하는 등 설치 대상지 선정에 있어 만전을 기했다.

아울러 주민들이 밤낮 구분 없이 CCTV를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지주와 부착대를 노란색으로 칠하고 LED 조명, 안내표지판을 세워 범죄 심리를 사전에 차단하고 주민에게 심리적 안정감을 주기 위한 노력도 기울였다.

구는 이번 사업으로 주택가, 여성안심구역, 어린이보호구역, 도시공원 등 421곳에 총 622대의 방범용 CCTV를 구축하게 된다.

구 관계자는 “구민의 주거 안전 확보는 구정 활동에 있어 최우선 과제이자 목표인 만큼, 앞으로 원활한 예산 확보 등을 통해 방범용 CCTV를 확대 설치하도록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CCTV   #대구 동구   #방범용   


비츠코리아 파워비즈시작 2017년7월3일파워비즈 배너
북한의 사이버 공격이 갈수록 심해지고 있습니다. 해킹 공격이 미사일 공격보다 더 무섭다는 소리도 나올 정도입니다. 정부 차원에서 더 강화된 사이버 보안을 위한 전략을 새롭게 수립해야 한다고 생각하십니까?
아니다. 지금 있는 것만 제대로 해도 충분하다.
그렇다. 단, 미국의 행정명령처럼 장기적인 방향성을 가져야 한다.
그렇다. 단, 지금의 위기상황에 당장 적용할 수 있는 것이어야 한다.
아니다. 민간 차원에서 해결할 수 있어야 한다.
정부 차원의 전략이 얼마나 도움이 될지 잘 모르겠다.
크게 보면 외교 문제다. ‘보안’의 시각으로만 접근해서는 안 된다.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