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개인정보보호 페어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스마트팩토리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INFO-CON
Home > 전체기사
[8.9 버그리포트] CVE-2017-8671 外
  |  입력 : 2017-08-09 17:28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CVE-2017-8671, CVE-2017-8672, CVE-2017-8673
CVE-2017-8674, CVE-2017-8691


[보안뉴스 문가용 기자] 현지 시각으로 8월 8일, 우리나라 시간으로는 대략 8일에서 9일로 넘어오는 밤 사이에 미국의 National Vulnerability Database을 통해 발표된 취약점들이다.

[이미지 = iclickart]


1. CVE-2017-8671
Microsoft Windows 10 1511, 1607, 1703, Windows Server 2016 버전의 Microsoft Edge의 취약점으로 공격자가 임의의 코드를 실행할 수 있도록 해준다. CVE-2017-8634, CVE-2017-8635, CVE-2017-8636, CVE-2017-8638, CVE-2017-8639, CVE-2017-8640, CVE-2017-8641, CVE-2017-8645, CVE-2017-8646, CVE-2017-8647, CVE-2017-8655, CVE-2017-8656, CVE-2017-8657, CVE-2017-8670, CVE-2017-8672, CVE-2017-8674와는 다른 취약점이다.

2. CVE-2017-8672
Microsoft Windows 10 1511, 1607, 1703, Windows Server 2016 버전의 Microsoft Edge의 취약점으로 공격자가 임의의 코드를 실행할 수 있도록 해준다. CVE-2017-8634, CVE-2017-8635, CVE-2017-8636, CVE-2017-8638, CVE-2017-8639, CVE-2017-8640, CVE-2017-8641, CVE-2017-8645, CVE-2017-8646, CVE-2017-8647, CVE-2017-8655, CVE-2017-8656, CVE-2017-8657, CVE-2017-8670, CVE-2017-8671, CVE-2017-8674와는 다른 취약점이다.

3. CVE-2017-8673
Microsoft Windows 10 1703의 RDP implementation 취약점으로 공격자가 표적이 되는 시스템에 접근하여 특별히 조작된 요청을 보낼 수 있게 해준다.

4. CVE-2017-8674
Microsoft Windows 10 1703 버전의 Microsoft Edge의 취약점으로 공격자가 임의의 코드를 실행할 수 있도록 해준다. CVE-2017-8634, CVE-2017-8635, CVE-2017-8636, CVE-2017-8638, CVE-2017-8639, CVE-2017-8640, CVE-2017-8641, CVE-2017-8645, CVE-2017-8646, CVE-2017-8647, CVE-2017-8655, CVE-2017-8656, CVE-2017-8657, CVE-2017-8670, CVE-2017-8671, CVE-2017-8672과는 다른 취약점이다.

5. CVE-2017-8691
Windows Server 2008 SP2와 R2 SP1, Windows 7 SP1의 취약점으로 공격자가 원격에서 임의의 코드를 실행할 수 있도록 해준다.
[국제부 문가용 기자(globoan@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2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WD 파워비즈 2017-0305 시작비츠코리아 파워비즈시작 2017년7월3일
설문조사
오는 7월부터 근로시간이 주 52시간으로 단축되는 조치가 점차적으로 시행됩니다. 이번 조치가 보안종사자들과 보안업계에 미칠 영향은?
보안인력 확충과 워라벨 문화 확산으로 업계 근로여건 개선
보안인력 부족, 인건비 부담 상승으로 업계 전체 경쟁력 약화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