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개인정보보호 페어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스마트팩토리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INFO-CON
장애인고용공단, ‘데이터 매니저’ 양성으로 미래 고용 시장에 도전장
  |  입력 : 2017-07-27 10:40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인공지능 분야, 발달장애인 직업 영역 개발을 위한 협약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한국장애인고용공단 고용개발원과 서울발달장애인훈련센터는 26일 IT 기업인 테스트웍스와 ‘인공지능 분야, 발달장애인 직업 영역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공단은 이번 협약을 통해 발달장애인의 특·장점을 고려한 ‘데이터 매니저’ 직무를 개발하고, 능력 개발 훈련을 통해 신 성장 산업 분야로의 취업 지원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데이터 매니저’란 자율주행차 등이 인공지능 학습을 위해 필요로 하는 다양한 데이터의 입력 및 관리, 사진·동영상의 객체 분류 및 레이블링을 하는 종합적인 업무를 말한다.

서울발달장애인훈련센터는 8월부터 인성 훈련과 기본적인 사무 기술을 포함한 시범 훈련을 본격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며, 테스트웍스는 연말까지 훈련을 받은 장애인을 채용할 계획이다.

이날 협약식에서 공단 이순홍 원장은 “발달장애인 수는 크게 증가하고 있는 반면, 4차 산업혁명으로 일자리가 감소될 것으로 예상돼 발달장애인의 특성을 감안한 다양한 직무 개발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테스트웍스 윤석원 대표는 “기술은 사람이 만들기에 인공지능이 대체할 수 없는 영역이 분명 있을 것이며, 공단과 함께 장애인의 특성을 고려한 새로운 직무를 개발해서 업계를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보안 전문가 2명 중 1명은 주말에도 일합니다. 여름 휴가도 마찬가지일 것 같은데요. 보안 인력의 휴식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제대로 쉬려면 보안 인력을 늘리는 수밖에 없다
보안 업무의 특성상 휴식권을 보장하기 어렵다. 감수해야 한다
국가적 차원에서 보안 인력의 근로 조건을 개선해야 한다
제대로 못 쉬는 대신 금전적으로 보상하면 된다
보안 인력에 대한 인식과 처우가 낮다는 게 근본적인 문제다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