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개인정보보호 페어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스마트팩토리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INFO-CON
송영무 국방부 장관, 취임 후 첫 군사 대비 태세 점검
  |  입력 : 2017-07-18 09:23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서부전선 최전방 육군 제1보병사단 도라대대·JSA 현장지도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송영무 국방부장관은 지난 15일, 취임 후 첫 번째로 육군 제1보병사단 도라대대와 JSA(공동경비구역)를 방문해 군사 대비 태세를 점검했다.

작전 현황을 보고받은 송 장관은 엄중한 안보 상황 하에서도 국가안보의 최선봉에서 철저한 군사 대비 태세를 유지하고 있는 장병들을 격려했다.

송 장관은 “적의 위협으로부터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것이 우리 군의 최우선 임무이자 유능한 안보, 튼튼한 국방의 시작”이라고 강조하며, “압도적이고 강력한 대비 태세를 갖추어 ‘적이 두려워하고, 국민이 신뢰하는 군대’가 될 것”을 당부했다.

특히, 남북이 가장 첨예하게 대치하고 있는 분단의 최전선인 JSA에서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위해 헌신하고 있는 유엔사 및 한·미 장병들의 노고를 치하하고, 굳건한 한미동맹을 기반으로 정전 체제를 안정적으로 관리해 줄 것을 당부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보안 전문가 2명 중 1명은 주말에도 일합니다. 여름 휴가도 마찬가지일 것 같은데요. 보안 인력의 휴식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제대로 쉬려면 보안 인력을 늘리는 수밖에 없다
보안 업무의 특성상 휴식권을 보장하기 어렵다. 감수해야 한다
국가적 차원에서 보안 인력의 근로 조건을 개선해야 한다
제대로 못 쉬는 대신 금전적으로 보상하면 된다
보안 인력에 대한 인식과 처우가 낮다는 게 근본적인 문제다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