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개인정보보호 페어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스마트팩토리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INFO-CON
디지털 변혁 진행되면서 새롭게 생기는 직책, CDO
  |  입력 : 2017-06-28 10:44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최고 디지털 책임자 임명, 전 세계적인 흐름...아태 지역만 뒤쳐져
금융권에서의 도입 특히 높고, C레벨 수준의 권한 가지고 있어


[보안뉴스 문가용 기자] 2016년 말까지 세계 상위 2500개 기업 중 최고 디지털 책임자(Chief Digital Officer, 이하 CDO)라는 자리를 새롭게 만들어 인재를 영입한 곳은 19%에 달했다. 한 해 전인 2015년 말에는 6%였다. 이 속도로 CDO 영입이 진행되면 2017년 말까지는 2500대 기업들 중 CDO를 보유하고 있는 곳은 60%가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미 CDO를 갖추고 있는 기업들 중 60%는 지난 2년 사이에 CDO라는 직군을 신설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미지 = iclickart]


북미 기업들 중 23%가 CDO를 채용했는데, 이는 지난 해 6%에 비해 크게 올라간 수치다. 유럽, 중동, 아프리카에서는 기업의 38%가 CDO를 두고 있는데, 이 역시 작년 8%에 비해 크게 성장한 것이다. 유독 아태지역에서만 이러한 현상이 느리게 나타나고 있다. 작년엔 2%, 올해는 7%만을 기록했을 뿐이었다. 남미도 CDO의 비율이 그리 높은 것은 아니었는데, 이미 CDO를 가동 중인 곳은 13% 정도였다. 작년엔 3%였다.

유럽에서는 프랑스의 CDO 비율이 특히 높았다. 대기업들 중 62%가 이미 CDO를 두고 있었기 때문이다. 독일이 프랑스의 뒤를 쫓고 있는데, 아직 39%에 그치고 있을 뿐이다. 영국이 3위로 35%, 스페인과 스위스가 33%로 공동 4위를 차지했다. 그 뒤로는 32%의 네덜란드, 23%의 이탈리아, 21%의 스웨덴, 20%의 아일랜드가 기록됐다.

유럽의 기업들 뒤로는 아시아의 기업들이 늘어서는 형국이다. 인도 대기업들 중 20%가 CDO를 임명했으며, 말레이시아와 태국이 19%, 일본이 7%, 대한민국이 2%, 중국이 0%였다. 호주는 예외적으로 40%를 기록하고 있었다. 지역 불문하고 임명된 CDO들 중 남성이 84%, 여성은 16%였다고 한다.

산업 분야별로 구분하면 금융 산업이 가장 활발한 변화를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보험 업체들 중 CDO를 임명한 기업은 35%, 은행은 27%인 것으로 집계됐으며, 통신 및 미디어, 엔터테인먼트 산업이 28%를 기록해, 은행들과 큰 차이가 없는 것으로 밝혀졌다. 소비재 생산업체들도 27%나 CDO를 임명했으며, 요식업계와 농산업 관련 업체들 역시 23%로 크게 뒤처지지 않았다.

제약, 건강, 화학 업체들이 19%로 뒤를 이었으며, 자동차, 엔지니어링, 기계 부문의 기업들이 15%, 운송, 여행, 숙박 산업이 14%, 시설 부문이 12%이었다. 철강 및 광산업이 5%, 석유 및 가스 산업이 3%로 최하위를 기록했다.

CDO의 조직 내 지위에 대해서 CDO를 임명한 기업들 중 40%가 “다른 C레벨 임원들과 동등한 지위를 가지고 있도록 했다”고 답했으며, 17.1%는 그보다 조금 낮은 ‘임원급’ 지위를 허락했다고 답했다. 18.6%는 “CDO가 부회장의 지위를 갖게 했다”고 밝혔으며 24.2%는 ‘기타’로 회사 사정에 맞게 적절한 타이틀을 준 것으로 나타났다.

CDO로 임명된 인물들의 배경은 다양했다. 이번 조사에 의하면 40.5%가 기술 분야 출신이고, 32.6%가 마케팅 분야 출신이었다. 18.4%는 컨설팅 및 전략 기획 팀에서 근무했던 것으로 나타났다. 52%는 내부 직원이 CDO로 발탁된 경우고, 46%는 외부 인재가 초빙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를 진행한 PwC는 CDO란 직책에 대해서 “기업이 진행하는 사업의 디지털 적인 측면에서의 임무 수행을 책임지는 간부 및 경영진”이라고 정의하고 있다. PwC의 수석 분석가인 피에르 펠라도(Pierre Peladeau)가 이번 조사를 진행했으며, 디지털 변혁(digital transformation)의 다양한 현상 중 하나로서 CDO란 주제를 선정했다고 한다.
[국제부 문가용 기자(globoan@boannews.com)]

Copyrighted 2015. UBM-Tech. 117153:0515BC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정부에서 가상화폐의 거래 투명성을 확보하기 위한 가상화폐 거래소 규제 방안을 마련했습니다. 정부의 가상화폐 정책에 있어 가장 중요한 원칙은 무엇이라고 보시나요?
모든 가상화폐는 시장 원리에 따라 정부의 개입이나 규제는 최소화되어야 함.
모든 가상화폐는 통화로 인정할 수 없다는 것을 전제로 보다 적극적인 규제에 나서야 함.
가상화폐 중 암호화폐의 경우 정식 통화로 인정하고 이에 따른 대안을 마련해야 함.
가상화폐중 비트코인 등의 암호화폐와 그 외의 가상화폐를 분리 대응해야 함.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