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개인정보보호 페어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스마트팩토리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INFO-CON
인신위, ‘건강한 인터넷, 기분 좋은 만남’ 연중 캠페인 벌인다
  |  입력 : 2017-06-21 16:05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심의업무 시작 4주년 맞아 슬로건 및 심볼마크 공개
공공기관, 민간기업, 소비자단체 등과 연중 캠페인 추진 계획


[보안뉴스 권 준 기자] 인터넷신문 기사와 광고에 대한 민간자율심의기구 인터넷신문위원회(위원장 방재홍, 이하 인신위)는 심의활동을 본격적으로 시작한지 4주년을 맞아(2013년 6월 개시) ‘건강한 인터넷, 기분 좋은 만남’을 슬로건으로 연중 캠페인을 벌인다고 2일 밝혔다.

▲ 인터넷신문위원회가 공개한 ‘건강한 인터넷, 기분 좋은 만남’
캠페인 심볼마크[제공=인터넷신문위원회]

‘건강한 인터넷, 기분 좋은 만남’은 건강한 인터넷 콘텐츠 환경 조성을 통해 이용자로부터 사랑받는 인터넷신문을 지향한다는 의미이며, 그 과정에서 자율심의 기구인 인신위의 역할과 사명, 방향성을 함축적으로 표현하고 있다.

인신위는 슬로건의 의미를 시각화한 심볼마크도 공개했다. 인터넷의 상징코드로 활용되는 청색의 ‘e’에, 따뜻함을 의미하는 주황색을 더하여 이성과 감성이 함께 살아 숨 쉬는 모습을 상징화했고, 이를 녹색으로 표시된 사회 공동체가 감싸는 모습으로 형상화 해 깨끗하고 친근하며 건강한 인터넷 세상을 표현하고 있다.

인신위 관계자는 “향후 인신위가 주최하는 행사 또는 발행물 등에 슬로건을 활용할 방침이며 공공기관, 민간기업, 소비자단체 등과 공동으로 연중 캠페인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재 인신위에 가입돼 있는 준수서약매체는 총 310개 매체다.
[권 준 기자(editor@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보안 전문가 2명 중 1명은 주말에도 일합니다. 여름 휴가도 마찬가지일 것 같은데요. 보안 인력의 휴식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제대로 쉬려면 보안 인력을 늘리는 수밖에 없다
보안 업무의 특성상 휴식권을 보장하기 어렵다. 감수해야 한다
국가적 차원에서 보안 인력의 근로 조건을 개선해야 한다
제대로 못 쉬는 대신 금전적으로 보상하면 된다
보안 인력에 대한 인식과 처우가 낮다는 게 근본적인 문제다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