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개인정보보호 페어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스마트팩토리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INFO-CON
한국 스타트업, 유럽을 겨냥하다
  |  입력 : 2017-05-18 10:20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유럽 스타트업 축제와 연계해 ‘K-Startup 글로벌 로드쇼’ 개최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미래창조과학부(이하 ‘미래부’),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 중소기업청(이하 ‘중기청’)은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서 18~19일 이틀 동안 개최되는 유럽 최대 테크·스타트업 콘퍼런스이자 스타트업들의 축제인 ‘TNW Conference Europe 2017’에 한국공동관을 마련하고 31개 한국 스타트업의 우수 기술을 유럽 시장에 선보인다.

이번 콘퍼런스는 세계적인 테크미디어 The Next Web(이하 ‘TNW’)이 주최하는 12번째 행사로 약 2만여명 4000개사가 방문할 예정이며, 아마존·마이크로소프트·페이팔 등과 함께 한국 스타트업 브랜드인 K-Startup이 파트너로 참가한다.

참여 스타트업은 투자 규모·기술영향력 등에 따라 부트스트랩·부스트·스케일·임팩트 등 4단계로 분류되며 각 단계별로 전시·홍보부스, 경진대회 및 맞춤형 매치메이킹, 글로벌 기업과의 만남 등이 진행된다.

이 밖에 혁신리더·정책입안자 라운드 테이블, 아이비엠·어도비와 같은 세계적 기업가들의 발표 등 다양한 부대 행사가 행사장 곳곳에서 열릴 예정이다.

이번 참여는 3개 부처, 8개 기관이 협력해 기술 기반 우수 스타트업의 유럽 시장 진출 기회를 확대하고 투자 유치·판로 개척 등 글로벌 성과를 창출하기 위해 ‘K-Startup 글로벌 로드쇼’라는 이름으로 추진됐다. 참여한 8개 기관은 정보통신산업진흥원, 창조경제혁신센터,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한국콘텐츠진흥원, Born2Global, 창업진흥원,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KIC유럽이다.

전시장 중앙에 위치한 한국공동관에서는 휴대용 수력발전기, 한손 조종 드론, 무안경 모바일 입체영상 디바이스 등 31개사의 혁신제품·서비스 전시와 투자·수출 상담이 이뤄진다.

18일에는 인디고고·실리콘밸리뱅크 등 75명의 세계 주요 투자자에게 한국 스타트업을 단독으로 소개하는 투자자 만찬을 TNW 측과 공동으로 주최하고, 스타트업 간 교류의 장인 스타트업 디너에 참석해 국제적인 네트워크를 구축할 계획이다.

또한 수출상담회의 경우 유럽 바이어 및 투자자와 경쟁력 있는 22개 스타트업을 사전에 연결했고 행사 양일간 맞춤형 1 대 1 상담 형식으로 진행된다.

한편, 이윤영 주네덜란드 대사와 미래부 관계자는 네덜란드 스타트업 육성 기관 특사인 콘스탄틴 왕자를 만나 양국 간 스타트업 생태계 협력 방안을 논의하고 함께 한국공동관을 둘러볼 예정이다. 2016년 11월 콘스탄틴 왕자의 방한에 맞춰 한국-네덜란드 스타트업 및 대학생 교류회를 진행하고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와 MOU를 체결했다.

미래부 고경모 창조경제조정관은 “우리 스타트업의 TNW 콘퍼런스 참가는 한국 기술 기반 스타트업의 글로벌 진출, 특히 유럽 시장 진출을 활성화하기 위한 범부처 공동 노력의 산물”임을 강조하며, “이번 기회를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K-스타트업의 기술 역량을 널리 알리고, 더 나아가 실질적인 투자 유치로 이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K-Startup    #드론   


5월 9일 대통령 선거 이후, 차기 정부의 사이버보안 정책 및 산업 육성은 어디서 총괄해야 한다고 보시나요?
별도의 ICT 전담부처(미래창조과학부, 정보통신부 등)
별도의 사이버보안 전담부처(사이버보안청 등)
대통령 직속 위원회 또는 대통령실 산하 별도조직
사이버보안 정책은 전담부처, 산업 육성은 산업통상자원부로 이원화
국가정보원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