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개인정보보호 페어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스마트팩토리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INFO-CON
수출 중소·벤처기업, 민간 GMD 통해 글로벌 시장 개척
  |  입력 : 2017-05-17 16:30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61개 GMD와 300여개 중소벤처기업이 만나는 ‘GMD 컨벤션’ 개최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글로벌시장 개척을 원하는 중소벤처기업과 이들의 글로벌화를 책임질 민간 전문기업이 만나는 대규모 행사가 성황리에 개최됐다.

중소기업청은 지난 15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중소기업중앙회, 중소기업진흥공단과 함께 GMD, 중소·벤처기업 등 약 500여명이 참석한 ‘GMD 컨벤션’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올해 2.5 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뚫고 선정된 61개 GMD에 ‘GMD 지정서’를 수여하면서, 이들이 책임감을 가지고 지원할 수출 유망 중소벤처기업을 발굴하는 매칭상담회로 구성됐다.

GMD(글로벌 시장개척 전문기업)는 중소벤처기업의 해외시장 개척과 수출을 전담 지원하는 민간 전문기업으로, 2016년 1월 주영섭 청장이 취임 이후 역점을 두고 추진한 사업이다. 작년 46개사가 선정됐고, 올해는 2차로 61개사가 선정됐다.

아세안·중남미·아중동·서남아 등 신흥시장·전자상거래 시장·국제 조달시장 등 중소벤처기업이 직접 진출하기 어려운 전문시장 개척에 경험과 노하우를 지닌 전문 GMD는 수출 유망 중소벤처기업을 직접 발굴·매칭하고, 바이어 발굴부터 계약 협상·홍보 마케팅까지 수출 전 과정을 밀착 지원하게 된다.

지정서 수여식과 함께 개최된 매칭상담회에서는 61개 GMD가 중소기업중앙회, 중소기업진흥공단 등에서 발굴한 300여개 수출 유망 중소벤처 기업을 만나 수출경쟁력 및 수출성사가능성을 타진했다.

이날을 상담회를 시작으로 향후 경기·인천·경남 등 지역별로 총 6회의 매칭상담회를 개최해 수출유망기업을 발굴하고, 6월 말까지 매칭 과정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이후 하반기부터 GMD와 매칭기업은 본격적인 시장 개척 및 수출 활동에 나서게 되고, 중소기업청은 해외 마케팅·자금·R&D 등 다양한 정책 수단을 통해 GMD의 활동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이날 매칭상담회에 참석한 중국 전문 GMD 원동투자그룹의 전병우 대표는 “GMD사업을 통해 우수한 기업을 만날 수 있기를 희망하고, 우리나라 중소벤처기업의 수출을 책임진다는 마음가짐으로 해외시장 개척 활동에 매진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이날 GMD들이 자발적으로 구성한 ‘GMD 협의회’ 발대식이 함께 열렸다. 2016년 선정 GMD들 주도로 설립된 GMD 협의회는 앞으로 GMD 간 협업을 통해 GMD사업을 발전시키는 한편, 중소벤처기업 수출 지원에 시너지 효과를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주영섭 청장은 “국가적으로 가장 중요한 일자리 창출을 위해서는 중소벤처기업의 수출 확대 및 글로벌화가 최우선으로 추진돼야 할 과제 중 하나”라며, “GMD 사업은 민간의 전문성과 절박성을 최대한 활용하는 사업으로, 중소벤처기업의 글로벌화 및 일자리 창출에 크게 기여 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정부에서 가상화폐의 거래 투명성을 확보하기 위한 가상화폐 거래소 규제 방안을 마련했습니다. 정부의 가상화폐 정책에 있어 가장 중요한 원칙은 무엇이라고 보시나요?
모든 가상화폐는 시장 원리에 따라 정부의 개입이나 규제는 최소화되어야 함.
모든 가상화폐는 통화로 인정할 수 없다는 것을 전제로 보다 적극적인 규제에 나서야 함.
가상화폐 중 암호화폐의 경우 정식 통화로 인정하고 이에 따른 대안을 마련해야 함.
가상화폐중 비트코인 등의 암호화폐와 그 외의 가상화폐를 분리 대응해야 함.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