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개인정보보호 페어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스마트팩토리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INFO-CON
특허청, 해외 지재권 분쟁 컨설팅 지원사업 설명회 개최
  |  입력 : 2017-05-16 14:15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한류 콘텐츠 상품 등 보호 지원사업도 신설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특허청은 수출 중소·중견기업을 위한 ‘국제 지재권 분쟁 컨설팅 지원사업 설명회’를 오는 19일 오후 2시부터 포스코 P&S타워(서울 역삼동)에서 개최한다.

[이미지=특허청]


국제 지재권 분쟁 컨설팅 지원사업은 수출을 준비하는 기업에게 해외 경쟁사와의 특허분쟁 위험을 조사해 관련 정보를 제공하고, 분쟁이 발생한 이후에는 경고장 대응부터 협상·소송 등에 필요한 대응 전략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국내외 지재권 전문가로부터 받는 컨설팅에 소요되는 비용의 최대 70%까지(중소기업 기준, 중견기업은 50%) 지원받을 수 있다.

올해는 우리 기업들의 해외 현지 애로 사항을 적극 해소하기 위해, 전년 대비 8억원 증액한 98억원 규모로 약 500개 기업을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한류 확산으로 드라마 기획·제작 단계부터 간접광고(PPL) 참여 등을 통해 콘텐츠 상품을 수출하는 기업이 증가하고 있으나, 상표권 등 지재권(IP) 적시 확보와 보호를 통한 수익 창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정이다.

드라마 ‘겨울연가’가 대표적인 사례로, 2003년 일본 NHK 방송 이후 200여개 품목이 상품화됐으나 상표권 확보 미흡 등으로 수익의 대부분이 일본 회사에 귀속되게 됐다.

올해부터는 한류 드라마 등 콘텐츠에 포함된 패션의류·액세서리, 식음료, 가구 등 간접광고(PPL), 기획(MD) 상품을 산업재산권으로 보호하고 수출 및 수익화로 연계될 수 있도록 한류 콘텐츠 상품 보호 컨설팅도 신설해 지원한다.

특허청 박성준 산업재산보호협력국장은 “해외 진출 중소기업은 언제든지 지재권 분쟁당사자가 될 수 있으므로 컨설팅 지원사업을 통해 미리 분쟁을 예방하고 해결해 나가길 바란다”며, “올해 신설된 한류 콘텐츠 상품 보호 컨설팅도 적극 추진해 기업 부가가치 창출이 확대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밝혔다.

컨설팅 지원은 31일까지 기업 신청을 받아 진행된다. 사업공고문 및 세부 사항은 국제 지재권 분쟁 정보 포털(IP-NAVI, www.ip-navi.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사업설명회 참석을 희망하는 기업은 한국지식재산보호원 홈페이지(www.koipa.re.kr)를 통해 신청이 가능하며, 19일 오후 2시부터 열리는 설명회 당일 현장에서도 신청한 후 참석할 수 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5월 9일 대통령 선거 이후, 차기 정부의 사이버보안 정책 및 산업 육성은 어디서 총괄해야 한다고 보시나요?
별도의 ICT 전담부처(미래창조과학부, 정보통신부 등)
별도의 사이버보안 전담부처(사이버보안청 등)
대통령 직속 위원회 또는 대통령실 산하 별도조직
사이버보안 정책은 전담부처, 산업 육성은 산업통상자원부로 이원화
국가정보원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