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개인정보보호 페어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스마트팩토리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INFO-CON
[긴급] NSA 해킹 의혹 해커조직, MS 윈도우 공격도구 공개 파장
  |  입력 : 2017-04-16 02:30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공개된 공격도구 악용할 경우 윈도우의 운영체제 장악도 가능해
패치 없는 제로데이 공격...SMB 당분간 사용 자제하거나 접근제어 설정해야


[보안뉴스 권 준 기자] 미국 국가안보국(NSA)의 사이버 감시 및 해킹 도구를 훔친 혐의를 받고 있는 해킹 그룹 셰도우 브로커스(Shadow Brokers)가 마이크로소프트(MS)의 윈도우 OS 익스플로잇 도구를 공개함에 따라 이에 따른 파장이 커질 전망이다.

▲ 윈도우 공격도구 공개로 현재 전 세계 사이버상황은 시한폭탄?


한 보안전문가는 이번에 공개된 윈도우 공격도구를 활용할 경우 관련 기술만 어느 정도 갖추고 있어도 윈도우의 모든 운영체제를 장악할 수 있을 정도로 심각하다고 우려했다.

이에 한국인터넷진흥원도 이번 공격도구 공개에 따라 보안위협이 높아질 수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이번에 셰도우 브로커스가 공개한 파일에는 공격도구를 다운 받을 수 있는 링크와 패스워드뿐만 아니라 다수의 윈도우 해킹도구와 SWIFT 관련 은행의 HOST, IP 정보, DB 내용을 검색할 수 있는 SQL 스크립트 정보 등이 담겨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공개된 공격도구 중 SMB 취약점을 이용한 공격도구의 경우 사용 영상이 공개되어 있어 해당 영상을 악용할 경우 매우 위험하다는 지적이다.

여기서 SMB(Server Message Block)는 MS 윈도우 OS에서 폴더 및 파일 등을 공유하기 위해 사용되는 메시지 형식을 말한다.

이에 사용자들은 보안 업데이트가 발표될 때까지 SMB 사용을 가급적 자제하되, 꼭 필요한 경우 방화벽을 이용한 접근제어 설정이 필수다.

한편, 러시아 정부와의 연관성이 제기되고 있는 셰도우 브로커스(Shadow Brokers)는 이번에 공개한 SMB 공격도구를 비롯해 각종 사이버 감시 및 해킹 도구들을 사이버 암시장 등에서 판매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왔는데, 판매가 기대만큼 이루어지지 않자 무료 공개로 돌아선 것으로 알려졌다.
[권 준 기자(editor@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GDPR(유럽 개인정보보호법) 시행이 1년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여러분의 회사는 얼마나 준비를 하고 계신가요?
GDPR에 대한 모든 준비를 끝마쳤다
부족하지만 어느 정도 준비를 마쳤다
이대로는 어렵다. 전문가의 손길이 필요하다
전혀 준비가 안됐다. 차라리 유럽관련 사업을 접겠다
전혀 준비가 안됐다. GDPR 컨설팅 업체는 없는 건가?
GDPR이 뭐지? 잘 모른다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