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스마트팩토리 개인정보보호 페어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INFO-CON
KISA, 개인정보 비식별 조치 및 결합지원 서비스 설명회 개최
  |  입력 : 2017-04-11 15:07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비식별화된 통신·금융 분야 빅데이터 정보결합 모범사례 소개
보호·활용의 균형 있는 개인정보 비식별 조치 방안 공유


[보안뉴스 원병철 기자]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백기승)은 4차 산업혁명 및 빅데이터 시대 변화에 따라 개인을 식별할 수 있는 요소를 제거한 빅데이터의 안전한 결합을 활성화하기 위해 ‘2017 개인정보 비식별 조치 및 결합지원 서비스 설명회’를 서울 중앙우체국에서 11일 개최했다.


이번 설명회는 인터넷진흥원의 △주요 국가별 비식별 조치 법제도 현황 △개인정보 비식별 조치 분야별 전문기관의 추진 현황 및 활용 사례 △개인정보 비식별 조치 기법 △통신·보험 분야 개인정보 비식별화 실증 사례 등의 주제 발표로 진행됐다.

특히, 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 비식별조치지원센터’를 통해 통신회사와 금융 회사 간 이종 빅데이터들 간의 결합 지원으로 새롭게 출현한 금융상품 발굴 등 통신·금융 비식별화 빅데이터 결합 실증 사례도 함께 소개됐다.

인터넷진흥원 김원 개인정보보호본부장은 “우리사회는 정보라는 에너지원을 두고 다투게 될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직면해 있어, 개인정보의 보호와 활용에 대한 균형 있는 논의가 필요하다”며, “인터넷진흥원은 빅데이터 환경에서 개인정보가 안전하게 활용되도록 민간사업자, 공공기관 대상의 전문컨설팅과 전국순회교육 등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원병철 기자(boanone@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인공지능은 정보보안에 도움을 주게 될까요?
그렇다. 보안 인력 양성보다 인공지능 개발이 더 빠를 것이다.
그렇다. 보안 전문가가 더 ‘사람다운’ 일을 하게 해줄 것이다.
아니다. 기계가 할 수 있는 일은 한정적이다.
아니다. 오탐의 염려에서 벗어나기가 힘들 것으로 보인다.
처음에는 도움을 주는 듯 하지만 점차 사람의 일자리를 위협할 것이다.
나랑은 크게 상관없는 얘기다.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