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스마트팩토리 개인정보보호 페어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INFO-CON
Home > 뉴스 > 상세기사
SECON조직위원회-서귀포시-메디아나, 안전 사회 구현 위해 ‘맞손’
  |  입력 : 2017-03-16 14:40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사회안전 공헌 프로젝트 공동 추진 위해 MOU 체결

[보안뉴스 김성미 기자] 세계보안엑스포(SECON) 조직위원회와 서귀포시, 메디아나가 사회 안전 강화를 위해 손을 맞잡았다.

세 단체는 ‘세계보안엑스포(SECON) 2017’가 개최중인 16일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이를 위한 다각적인 협력을 약속하는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제주 서귀포시에 자동심장제세동기(AED)를 보급하는 사업을 정례화하기로 하고 매년 1대를 기증하기로 했다.

▲(사진 왼쪽부터) 메디아나 김기원 본부장, 세콘조직위원회 최정식 사무총장(미디어닷 대표이사, 시큐리티월드·보안뉴스 발행인), 서귀포시 한상기 자치행정국장


이 사업은 보안뉴스의 자매지이자 SECON의 공식 미디어인 종합 보안 전문지 월간 <시큐리티월드>와 의료기기회사 메디아나는 2013년부터 추진해온 ‘사회안전 공헌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의료시설이 취약한 복지시설 등에 심정지 등 위급상황에서 쓰이는 가장 중요한 구호 의료기기인 AED를 기증하고 관련 교육을 실시하는 사업이다.

<시큐리티월드>와 메디아나는 매년 3월 열리는 SECON에서 실시하는 설문조사를 통해 참관객에게 기증처 추천을 받아 이 프로젝트를 진행해 왔다.

서귀포시와는 2015년 SECON을 통해 인연을 맺고, 2015년에는 서귀포시 정혜재활원, 2016년에는 서귀포시 청소년 문화의 집에 AED를 각각 기증하고 설치했다. 세 단체는 이번 MOU을 통해 제주도 서귀포시 소재 복지시설에 매년 1대의 AED를 기증할 계획이다.

메디아나는 1993년 설립된 의료기기회사로 국내에서 AED 조달 판매량 1위를 기록하고 있다. 메디아나는 특히 환자감시장치에 있어 세계 최고의 원천기술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 장비의 국내 판매 1위를 달리고 있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심정지 응급 사고는 119 구급차가 도착하기까지 초기 응급조치가 중요하다”면서 이때 자동제세동기가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본 협약을 통해 관내 응급의료취약시설에 대해 지속적으로 보급 설치해 나갈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또한, SECON조직위원회 최정식 사무총장(시큐리티월드/보안뉴스 발행인)은 “시큐리티월드에서는 사회 안전 강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사회공헌 프로젝트를 진행해 왔다“며, “서귀포시와 메디아나와의 협력을 계기로 해당 사업을 더욱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국내 최대 보안전시회인 ‘SECON 2017’은 3월15~17일 사흘간 경기도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개최된다.
[김성미 기자(sw@infothe.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인공지능은 정보보안에 도움을 주게 될까요?
그렇다. 보안 인력 양성보다 인공지능 개발이 더 빠를 것이다.
그렇다. 보안 전문가가 더 ‘사람다운’ 일을 하게 해줄 것이다.
아니다. 기계가 할 수 있는 일은 한정적이다.
아니다. 오탐의 염려에서 벗어나기가 힘들 것으로 보인다.
처음에는 도움을 주는 듯 하지만 점차 사람의 일자리를 위협할 것이다.
나랑은 크게 상관없는 얘기다.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