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개인정보보호 페어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스마트팩토리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INFO-CON
[포토뉴스] 미래 사이버전 논의의 장, 2017 국방정보화 컨퍼런스 개최
  |  입력 : 2017-02-21 14:31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미래 사이버전 발전방향이라는 주제로 산학연관의 전문가와 군이 모여 사이버전에 대한 성찰과 미래 사이버 역량 강화를 위한 사이버 방호정책 및 사이버 보안기술 등을 아우르는 논의의 장 ‘2017 국방정보화 컨퍼런스’가 21일 전쟁기념관 뮤지엄웨딩홀에서 개최됐다.

국방부가 주최하고 사이버군협회가 주관한 국방정보화 컨퍼런스에서 개회사에 나선 국방부 박래호 정보화기획관은 “매년 개최되는 컨퍼런스의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해 올해부터 주제별로 개최하고자 한다”면서, “새로운 사이버전의 패러다임을 바꿀 시간이며, 여기 모이신 모든 분들이 힘을 다해 도와주실 것을 바란다”고 말했다.

특히 박 기획관은 “이제 왓슨과 같은 인공지능이 사이버 보안에 적용되고 있다”면서, “이제는 새로운 각도에서 사이버전을 바라봐야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원병철 기자(boanone@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비츠코리아 파워비즈시작 2017년7월3일파워비즈 배너
북한의 사이버 공격이 갈수록 심해지고 있습니다. 해킹 공격이 미사일 공격보다 더 무섭다는 소리도 나올 정도입니다. 정부 차원에서 더 강화된 사이버 보안을 위한 전략을 새롭게 수립해야 한다고 생각하십니까?
아니다. 지금 있는 것만 제대로 해도 충분하다.
그렇다. 단, 미국의 행정명령처럼 장기적인 방향성을 가져야 한다.
그렇다. 단, 지금의 위기상황에 당장 적용할 수 있는 것이어야 한다.
아니다. 민간 차원에서 해결할 수 있어야 한다.
정부 차원의 전략이 얼마나 도움이 될지 잘 모르겠다.
크게 보면 외교 문제다. ‘보안’의 시각으로만 접근해서는 안 된다.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