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스마트팩토리 개인정보보호 페어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INFO-CON
이스트시큐리티, 기업 내부 문서 파일 자동으로 백업해주는 ‘랜섬쉴드 클라우드’ 출시
입력날짜 : 2017-02-17 15:48
트위터 보내기  페이스북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구글 보내기   
랜섬웨어 감염, 사용자 과실 등 문서 유실 사고 발생해도 손쉽게 원본 문서 복원
임직원 PC에 문서 파일 새롭게 생성되면, 실시간으로 탐지해 중앙 서버에 사본 저장


[보안뉴스 원병철 기자] 통합보안기업 이스트시큐리티(대표 정상원)는 임직원 PC에 저장된 문서 파일의 사본을 중앙 서버에 자동으로 보관해주는 백업 솔루션 ‘랜섬쉴드 클라우드(RansomShield Cloud)’를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새롭게 출시한 랜섬쉴드 클라우드는 관리자가 사전에 지정한 주요 문서 확장자를 기준으로, 임직원 PC에서 지정된 확장자의 문서 파일이 새롭게 생성되면 실시간으로 탐지해 중앙 서버에 사본을 저장해준다. 이에 따라 최근 기승을 부리는 랜섬웨어 감염이나 사용자 과실, 임직원 퇴사 등으로 인한 문서 유실 사고가 발생해도, 중앙 서버에 저장되어 있는 사본을 통해 언제든지 원본 문서를 복원할 수 있어 기업의 중요 문서 자산을 안전하게 관리할 수 있다.

또한 랜섬쉴드 클라우드는 문서 백업 기능뿐만 아니라, 문서를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다양한 기능을 제공한다. 먼저 관리자는 ‘관리자 사이트’에서 각 기업의 업무 환경에 따라 사본을 저장할 중요 문서 확장자를 선별해 지정할 수 있으며, 백업된 파일의 내역과 복원 기록, 문서 제작자 등도 확인할 수 있어 내부 문서 자산을 총괄적으로 관리 감독할 수 있다.

또한 임직원들은 PC 고장, 랜섬웨어 감염 등으로 자신이 생성한 문서 파일이 손상되었을 때, ‘복원하기’ 기능을 통해 중앙 서버에서 최신 버전의 사본 문서를 불러와 간편히 복원할 수 있다.

▲ ‘파일별 시점 복원’ 기능 예시 화면(자료제공 : 이스트시큐리티)


특히 랜섬쉴드 클라우드는 임직원 PC에서 생성된 문서에 변동 사항이 생기면 문서가 수정된 시점마다 별도의 사본을 중앙 서버에 자동으로 저장해, 이전 문서 내용의 복원이 필요할 경우 원하는 시점의 문서 내용으로 되돌릴 수 있는 ‘파일별 시점 복원’ 기능을 제공한다.

이 기능을 사용하면 언제든 이전 문서 작업 내용을 복원할 수 있어, 문서의 수정 이력을 남기기 위해 동일한 문서를 버전별로 저장하던 비효율적인 업무 습관을 크게 개선하고 나아가 업무 자료를 더욱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게 된다.

▲ ‘문서 백업 내역’ 예시 화면 (자료제공 : 이스트시큐리티)


이스트시큐리티 김준섭 부사장은 “랜섬웨어 감염, 내부자 자료 유출과 같은 사고로 많은 기업들이 유무형의 피해를 입으며, 문서 보안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이 날로 높아지고 있다”며, “랜섬웨어 클라우드는 상대적으로 저렴한 비용으로 실시간 백업, 시점 복원 등 문서 보안의 핵심적인 기능을 제공하기 때문에, 중소 중견 기업에서 부담 없이 도입을 고려해 볼 수 있는 문서 보안 솔루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새롭게 출시한 랜섬웨어 클라우드와 관련된 상세한 내용과 도입 상담은 이스트시큐리티 공식 홈페이지(www.estsecurity.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원병철 기자(boanone@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스트시큐리티   백업 솔루션    랜섬쉴드 클라우드                        


정보보안 관련 자격증 가운데 보안 실무에 있어 가장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자격증은?
정보보안기사 및 정보보안산업기사
정보시스템보안전문가(CISSP)
정보시스템감사사(CISA)
정보보안관리자(CISM)
산업보안관리사(ISE)
정보보안관제사(ISC)
사이버포렌식전문가(CCFP)
인증심사원 자격(ISMS/PIMS/ISO27001 등)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