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스마트팩토리 개인정보보호 페어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INFO-CON
마이크로소프트, 2월 공식 패치발표 이월되나?
  |  입력 : 2017-02-16 11:15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공식 패치데이, 매달 두 번째 주 화요일
올해 2월 패치 발표는 현재 미정


[보안뉴스 홍나경 기자] 매달 두 번째 주 화요일은 마이크로소프트의 공식 패치데이다. 하지만 이번 2월에는 마이크로소프트가 보안 패치 발표를 연기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1998년 이후부터 다운로드가 가능한 보안 패치 발표를 지속적으로 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마이크로소프트는 공식적으로 패치 발표 지연의 이유를 언급하지 않았으나 패치 내용을 게시하기 직전 악성 버그를 발견하여 이에 대한 조사 후 패치 발표를 하겠다고 언급했다. “가이드라인 발표 직전 일부 고객들에게 피해를 줄 수 있는 악성 버그를 발견하였으나 이에 대한 해결책을 패치 업데이트 시기에 맞춰 찾지 못해 이번 달 보안 패치 발표를 연기하기로 결정했습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이전에는 패치 발표 가이드라인을 각각 윈도우 버전에 따라 발표했으나 작년 8월부터 모든 윈도우 버전에 대한 가이드라인을 함께 발표하고 있다. 따라서 준비하고 있는 내용 중 하나라도 잘못된 사항이 발견되면 패치 발표를 할 수 없는데 이러한 점이 이번 발표 연기의 원인으로 추정되고 있다. 현재 마이크로소프트의 2월 보안 패치 가이드라인 발표일은 미정인 상태다.
[국제부 홍나경 기자(hnk726@boannews.com)]

Copyrighted 2015. UBM-Tech. 117153:0515BC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5월 9일 대통령 선거 이후, 차기 정부의 사이버보안 정책 및 산업 육성은 어디서 총괄해야 한다고 보시나요?
별도의 ICT 전담부처(미래창조과학부, 정보통신부 등)
별도의 사이버보안 전담부처(사이버보안청 등)
대통령 직속 위원회 또는 대통령실 산하 별도조직
사이버보안 정책은 전담부처, 산업 육성은 산업통상자원부로 이원화
국가정보원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