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연방기관 고위급 해킹한 해커 유죄 인정
  |  입력 : 2017-01-10 11:27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CIA 존 브레넌(John Brennan) 장관도 피해자 중 한 명

[보안뉴스 홍나경 기자] 미국 노스캐롤라이나 주에 거주 중인 해커가 연방법원에서 CIA 존 브레넌(John Brennan) 국장을 비롯해 FBI, 백악관, 국방부 등 연방기관 고위공무원들의 개인 이메일 및 온라인 계정 등을 해킹한 유죄를 선고받았다.


체포된 해커는 24세 남성이며 본명은 저스틴 그래이 리버맨(Justin Gray Liverman)이다. ‘크래카스 위드 애티튜드(Crackas With Attitude)’ 해킹 그룹 속해 있으며 D3F4ULT라는 닉네임으로 온라인에서 활동한 것으로 밝혀졌다.

미 법무부는 리버맨이 공동 피의자인 앤드류 오토 보그스(Andrew Otto Boggs)와 함께 고위공무원들의 온라인 계정들을 해킹했다고 발표했다. 리버맨은 훔친 크리덴셜들을 사용해 불법적으로 연방 법집행기구의 데이터베이스에 침입했고 고위공무원들의 중요 정보들을 얻은 뒤 이를 공개적으로 웹사이트에 게시한 것으로 밝혀졌다.

또한, 그는 유로 ‘문자 폭탄(Phonebombing)’ 서비스를 사용해 피해 공무원들 중 한명에게 협박 메시지들을 보냈다. 이 사건의 최종 판결은 올해 5월 12로 예정되어 있다.
Copyrighted 2015. UBM-Tech. 117153:0515BC
[국제부 홍나경 기자(hnk726@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모니터랩 파워비즈 6개월 2020년6월22~12월 22일 까지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위즈디엔에스 2018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
설문조사
코로나19 팬더믹 이후, 가장 기승을 부리고 있는 사이버 공격 유형은 무엇이라고 보시나요?
랜섬웨어
피싱/스미싱
스피어피싱(표적 공격)/국가 지원 해킹 공격
디도스 공격
혹스(사기) 메일
악성 앱
해적판 소프트웨어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