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개인정보보호 페어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스마트팩토리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INFO-CON
[인사]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정태수 신임 대표이사 선임
  |  입력 : 2017-01-09 11:45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신임대표, LG CNS 부사장 및 LG엔시스 대표 역임

▲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정태수 신임 대표이사

[보안뉴스 원병철 기자] 통합 ICT 인프라 솔루션 전문 기업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www.his21.co.kr)은 9일 신임 대표이사에 前 LG CNS 정태수 부사장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정태수 신임 대표이사는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에 합류하기 前 LG CNS에서 부사장으로 금융 및 통신사업본부를 총괄했으며, LG엔시스 대표이사를 역임한 바 있다.

정태수 신임 대표이사는 “많은 기업들이 디지털 트렌스포메이션이라는 대장정에 나서고 있는 중요한 시점에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의 대표이사를 맡게 되어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라며 “앞으로 통합 ICT 인프라 솔루션 전문기업으로서 고객들의 혁신을 돕고, ICT 분야를 선도하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정태수 신임 대표이사는 1958년생으로, 서울대 경영학과와 동대학원을 졸업하고, 한국수출입은행, 한국IBM을 거쳐 LG CNS, LG엔시스 등 ICT 업계에서 33여년의 경력을 다져왔다.
[원병철 기자(boanone@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비츠코리아 파워비즈시작 2017년7월3일파워비즈 배너
북한의 사이버 공격이 갈수록 심해지고 있습니다. 해킹 공격이 미사일 공격보다 더 무섭다는 소리도 나올 정도입니다. 정부 차원에서 더 강화된 사이버 보안을 위한 전략을 새롭게 수립해야 한다고 생각하십니까?
아니다. 지금 있는 것만 제대로 해도 충분하다.
그렇다. 단, 미국의 행정명령처럼 장기적인 방향성을 가져야 한다.
그렇다. 단, 지금의 위기상황에 당장 적용할 수 있는 것이어야 한다.
아니다. 민간 차원에서 해결할 수 있어야 한다.
정부 차원의 전략이 얼마나 도움이 될지 잘 모르겠다.
크게 보면 외교 문제다. ‘보안’의 시각으로만 접근해서는 안 된다.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