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개인정보보호 페어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스마트팩토리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INFO-CON
방위사업청, 1월 정부과천청사로 이전
  |  입력 : 2017-01-04 17:40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과천청사로의 국가기관 입주 완료

[보안뉴스 김성미 기자] 행정자치부는 서울 용산에 있는 방위사업청이 이달 6∼23일 정부과천청사로 이전한다고 4일 밝혔다.

방위사업청은 정부과천청사 입주를 위해 2014년 4월부터 2016년 12월까지 3, 4동 내부 리모델링을 하며 이전을 준비해왔다.

정부과천청사에 입주할 방위사업청 인원은 1,850여명이며, 이사 물량은 5톤 트럭 800여대 분량이다.

방위사업청이 옮기면 2012년 과천청사에 입주해 있던 부처들이 세종시로 이전한 후 비어 있던 공간이 모두 채워지고, 과천청사로의 국가기관 입주가 완료된다.

1월 현재 과천청사에는 12개 부·처·청 5,200여명이 상주하고 있다.
[김성미 기자(sw@infothe.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정부에서 가상화폐의 거래 투명성을 확보하기 위한 가상화폐 거래소 규제 방안을 마련했습니다. 정부의 가상화폐 정책에 있어 가장 중요한 원칙은 무엇이라고 보시나요?
모든 가상화폐는 시장 원리에 따라 정부의 개입이나 규제는 최소화되어야 함.
모든 가상화폐는 통화로 인정할 수 없다는 것을 전제로 보다 적극적인 규제에 나서야 함.
가상화폐 중 암호화폐의 경우 정식 통화로 인정하고 이에 따른 대안을 마련해야 함.
가상화폐중 비트코인 등의 암호화폐와 그 외의 가상화폐를 분리 대응해야 함.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