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보안 엑스포  전자정부 솔루션 페어  개인정보보호 페어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  스마트팩토리  세계 다이어트 엑스포  INFO-CON
SK텔레콤, 여성 안심 서비스 ‘지키미’ 출시
  |  입력 : 2016-12-13 17:31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20·30대 1인 가구 여성을 위한 스마트홈 보안 서비스

[보안뉴스 김성미 기자] SK텔레콤이 20·30대 1인 가구 여성을 위한 스마트홈 보안 서비스 ‘지키미’를 출시했다.


‘지키미’는 혼자 사는 여성을 위해 특화된 스마트홈 보안 서비스로 외부침입 실시간 감지, 위험 경보 알림 등 다양한 안심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향후 자신의 위치와 긴급상황을 알리는 112 문자신고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지키미’ 서비스는 위급한 상황이 닥쳤을 때 버튼 하나만 누르면 위험 경보 사이렌이 울림과 동시에 사전에 입력한 최대 5명의 보호자 스마트폰으로 문자메시지 통보를 해준다.

집에 설치된 문열림센서는 고객에게 문 열림을 실시간으로 알려줘 외부 침입을 감지할 수 있다. 특히 ‘SOS버튼’을 누르면 보안업체 NSOK 상황실로 구조요청 신호가 전달, 고객의 위치를 파악해 보안요원이 즉시 출동한다.

출동 서비스를 이용하려면 월 4,400원(VAT 포함)을 추가해야 하며, 스마트홈 앱(App.)을 통해 가입하면 된다. ‘지키미’ 상품 구입은 전국 SK텔레콤 매장과 T월드, 11번가, 인터파크, 원스토어 등에서 가능하며 향후 편의점 등으로 판매처를 넓힐 계획이다.

SK텔레콤 고객뿐 아니라 타 통신사 고객들도 제품 구매 후 스마트홈 앱(App.)을 다운받아 기기와 연동만 하면 바로 지키미 보안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지키미’는 ‘SOS버튼’과 ‘문열림센서’ 등 2종으로 구성되며 지키미 패키지 가격은 6만 8,000원(VAT, 서비스 이용료 포함)이다. 단일상품으로도 구입이 가능하다.

각 상품별 서비스 이용료 포함 가격은 ‘SOS 버튼’ 2만 9,000원, ‘문열림센서’ 3만 9,000원이다.

SK텔레콤 조영훈 홈사업본부장은 “혼자 사는 1인 가구 여성 대상 범죄가 매년 증가하는 가운데 지키미 서비스가 싱글 여성 등 방범에 취약한 계층에게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된다”며 “연인이나 아내에게 크리스마스 선물로 손색없는 아이템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성미 기자(sw@infothe.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GDPR(유럽 개인정보보호법) 시행이 1년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여러분의 회사는 얼마나 준비를 하고 계신가요?
GDPR에 대한 모든 준비를 끝마쳤다
부족하지만 어느 정도 준비를 마쳤다
이대로는 어렵다. 전문가의 손길이 필요하다
전혀 준비가 안됐다. 차라리 유럽관련 사업을 접겠다
전혀 준비가 안됐다. GDPR 컨설팅 업체는 없는 건가?
GDPR이 뭐지? 잘 모른다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