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후지쯔, x86기반 미션크리티컬 서버로 인메모리 컴퓨팅 시장 공략
  |  입력 : 2014-03-10 11:32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유닉스 수준의 가용성과 신뢰성 제공, 무정지 서버운용


[보안뉴스 정규문] 한국후지쯔(사장 박제일, kr.fujitsu.com)는 성능과 메모리 확장성을 대폭 강화한 하이엔드 x86서버인 프라임퀘스트(PRIMEQUEST)2000 시리즈 3종을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한 신제품은 인텔 제온 프로세서 E7 v2군을 탑재하고 x86서버 수준의 경제적인 비용으로 유닉스 서버급의 가용성과 신뢰성을 제공하는 것이 큰 특징이다.


특히, SAP HANA 등의 인메모리 컴퓨팅 및 리소스 점유율이 높은 어플리케이션에서 탁월한 성능을 구현한다. 최대 8개의 CPU와 12테라바이트의 메모리를 탑재할 수 있으며, 최근 2-tier SAP Sales and Distribution (SD) standard application benchmark주1) 에서 8소켓 서버 중 세계 최고 기록을 달성하였다.


후지쯔가 프라임퀘스트 제품 개발에서 가장 역점을 둔 부분은 미션 크리티컬 어플리케이션의 무중단 운용성이다. 자가복구 기능 모듈을 탑재하여 시스템 가동 중에 운용 중단을 야기할 수 있는 에러를 자동으로 검출하여 복구한다. 또한 후지쯔의 혁신적인 DR(Dynamic Reconfiguration) 기능을 통해 시스템 운용 중에 시스템 보드의 온라인 교환 및 파티셔닝을 할 수 있는 등 세계 최고 수준의 가용성을 자랑한다.


프라임퀘스트는 후지쯔 x86 기반 서버 제품군의 플래그십 제품으로 뛰어난 성능과 신뢰성을 바탕으로 전 세계 각국에 다양한 고객사를 보유하고 있다. 모로코의 통신사인 메디텔, 사우디아라비아 민간항공청, 브라질 통신사 바이보(VIVO), 브라질 브라데스코 은행을 비롯해 국내에도 대형병원 및 기간산업분야에서 다양하게 사용되고 있다.


한국후지쯔 전략마케팅본부를 총괄하는 이영환 전무는 “프라임퀘스트는 미션 크리티컬 수준의 가용성을 요구하는 데이터센터 요건에도 완벽히 대응하는 제품”이라고 설명하며 “x86수준의 저렴한 가격과 유지보수 비용으로 유닉스 서버의 RAS기능과 견줄 수 있는 국내 유일의 x86서버”임을 강조했다.

[정규문 기자(kmj@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http://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위즈디엔에스 2018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
설문조사
데이터3법 통과로 데이터 보안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는 가운데 귀사에서 사용하고 있는 DB암호화 솔루션의 만족도는 어느 정도인가요?
매우 만족
만족
보통
불만족
당장 바꾸고 싶다
올해 도입 예정
필요성을 못 느낀다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