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LG CNS, ‘스마트 그린 시티’ 구현 위한 통합솔루션 출시
  |  입력 : 2012-07-26 13:59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미래형 도시 ‘스마트 그린 시티’ 통합 운영하는 ‘운영 체제(OS)’ 역할


[보안뉴스 호애진] LG CNS(대표 김대훈)가 ‘빌딩 한 채부터 대규모 도시까지 손쉽게 스마트 그린化 할 수 있는’ 통합솔루션을 공식 출시했다.


LG CNS는 지난 2010년 ‘스마트 기술 시대를 선도하는 기업으로 도약한다’는 ‘비전 2020’을 발표하고, 자체 솔루션 기반으로 사업 구조를 전환했다. LG CNS가 이번에 출시한 ‘스마트 그린 솔루션’은 ‘스마트 그린 시티’ 시장 공략을 위한 야심작이다.


‘스마트 그린 솔루션’은 스마트폰의 ‘안드로이드’처럼 ‘스마트 그린 시티’를 효과적으로 운영 및 제어하는데 필요한 OS(Operating System, 운영 체제) 역할을 한다.


이를 통해 △건물주와 운영자는 에너지 비용을 절감하고, 컴퓨터 한 대로도 유지보수가 용이한 통합운영 환경을 갖추게 되며, △입주자는 불편을 감수하지 않고도 에너지를 절약할 수 있게 된다.


아울러 △공공기관은 다양하고 친환경적인 대국민 서비스를 할 수 있고 △도시 거주자는 편리한 ‘그린 라이프(Green Life)’를 누릴 수 있게 된다.


LG CNS는 지난 2010년 6월부터 약 20개월에 걸쳐 본 솔루션의 기반이 되는 '스마트 그린 플랫폼(Smart Green Platform, 이하 SGP)'을 개발했으며, LG 트윈빌딩 에너지관리, LG유플러스 통신국 공간관리 등에 성공적으로 시범 적용을 마쳤다.


현재는 LG 마포빌딩에 ‘스마트 그린 솔루션’을 적용 중이며, 서울 마곡 u시티와 부산 미음지구의 LG CNS 데이터센터에도 해당 솔루션을 적용하기로 하고 세부 방안을 논의 중이다.


LG CNS는 자체 시뮬레이션 분석 결과, ‘스마트 그린 솔루션’을 적용한 빌딩은 적절한 제어를 통해 18% 이상, 고효율 설비 및 신재생에너지 도입으로는 50% 이상 에너지 절감효과를 얻었으며, 원격 관리를 통해 건물시설 관리(Facility Management) 인건비를 30% 이상 절감할 수 있다고 밝혔다.


특히 ‘그린 에너지’ 시장 동향을 주시하고 있으며, 태양광 등 신재생에너지 발전분야 뿐만 아니라, UPS와 같은 에너지 저장분야, 스마트 미터링(Smart Metering)과 같은 에너지 소비분야까지를 모두 포함하는 ‘통합에너지사업’ 선점도 노리고 있다.


또한 해외시장 진출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IBM, 미국 스마트그리드 전문기업 애슬론(Echelon), 프랑스 자동제어 선두주자 슈나이더(Schneider), 일본 설계 전문기업인 니켄세케이(Nikken Sekkei) 등과 공식적인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김대훈 LG CNS 사장은 “이번에 출시한 ‘스마트 그린 솔루션’은 LG CNS가 자체 솔루션 기반으로 사업 구조를 변혁하는데 가장 핵심적인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며, “국내는 물론 해외 기업, 지자체 등 빌딩과 도시를 관리하는 고객들에게 한 차원 높은 서비스를 제공해 도시의 패러다임을 획기적으로 바꿀 것”이라고 밝혔다.

[호애진 기자(boan5@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http://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그린존시큐리티 4개월 배너모니터랩 파워비즈 6개월 2020년6월22~12월 22일 까지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위즈디엔에스 2018파워비즈배너 시작 11월6일 20181105-20200131
설문조사
코로나19 팬더믹 이후, 가장 기승을 부리고 있는 사이버 공격 유형은 무엇이라고 보시나요?
랜섬웨어
피싱/스미싱
스피어피싱(표적 공격)/국가 지원 해킹 공격
디도스 공격
혹스(사기) 메일
악성 앱
해적판 소프트웨어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