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뉴스 창간 17주년을 축하합니다!!

Home > 전체기사

사법부, 법원 전산망 해킹 관련 입장 밝혀... 개별 문건 분석해 조치 예정

입력 : 2024-05-13 11:53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5월 8일 수사기관 통보에 따라 사법부 전산망 침해 사건 관련 공식 입장 발표
법원행정처 사법정보화실 정보보호담당관 명의...취약점 제거와 보안 강화에 만전 기할 것


[보안뉴스 김영명 기자] 지난 주 경찰청 국가수사본부의 ‘법원전산망 해킹 및 자료유출 사건’ 조사결과 발표와 관련해 사법부는 사법부 개인정보보호 책임자 명의로 입장을 발표했다. 특히 이번 사건은 북한 해킹조직이 2년여에 걸쳐 지속해서 침입했는데도 전혀 인지하지 못한 사건이라 사법부에 대한 비판이 커지고 있다.

▲대한민국 법원 로고[로고=법원 홈페이지]

사법부는 사법부 개인정보보호 책임자 명의로 5월 11일에 ‘사법부 전산망 침해에 의한 개인정보 유출 추가 안내’라는 제목으로 이번 사건과 관련해 현재까지 파악된 내용을 안내했다. 이번 안내문은 국가수사본부에서 조사한 내용을 사법부에 전달해 피해자들에게 연락하라고 한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안내문에서는 2023년 12월 7일에 공지한 ‘사법부 전산망 악성코드 탐지 관련 안내’와 올해 3월 4일에 공지한 ‘개인정보 유출 피해가능성에 대한 안내’ 및 ‘사법부 전산망 침해사고에 관하여 국민들께 드리는 말씀’에 대한 후속조치라고 설명했다.

수사기관이 5월 8일자로 통보한 침해사고의 수사결과에 따르면 이번 사고는 “2021년 1월 7일 이전부터 사법부 전산망 내부 서버에 북한 해킹조직의 소행으로 추정되는 악성코드 침입이 있었으며, 2021년 6월 29일부터 2023년 2월 9일까지 1,014GB의 법원 자료가 사법부 전산망 외부로 전송됐음이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어 “그 중 회생사건과 관련된 파일 5,171개가 사법부 전산망 외부에서 발견됨에 따라 유출이 사실로 판명됐다”고 덧붙였다.

▲사법부 전산망 침해 사건 관련 사법부 입장문[자료=법원 홈페이지]


사법부 개인정보보호 책임자는 “유출된 법원 자료에는 상당한 양의 개인정보가 있는 것으로 추정되지만 구체적인 개인정보 내역과 연락처 등을 즉시 전부 파악할 수 없기 때문에 개인정보 보호법 제34조, 동법 시행령 제39조에 따라 현재까지 파악된 개괄적인 사실을 공지한다”며 “추후 개별 문건들을 분석해 구체적인 개인정보 유출 항목이 확인되면 법령에 따른 통지, 게시 등의 조치를 신속히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와 함께 유출된 개인정보를 이용한 명의도용, 보이스피싱, 스팸메일 전송 등 혹시 모를 2차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출처가 불분명한 이메일, 문자, 전화를 수신할 때 주의를 기울일 것을 당부했다.

이 관계자는 “법원행정처는 지속해서 전산망 취약점 제거와 보안 강화에 만전을 기해 유사한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이와 관련해 추가로 궁금하신 사항이나 피해가 발생 또는 예상되는 경우에는 법원행정처 사법정보화실 정보보호담당관실로 연락해 주시기 바란다”는 말과 함께 전화번호와 이메일 주소를 남겼다.
[김영명 기자(boan@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하이젠 파워비즈 23년 11월 16일~2024년 11월 15일까지 아스트론시큐리티 파워비즈 2023년2월23일 시작 위즈디엔에스 2018 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
설문조사
3월 15일부터 시행되고 있는 개정 개인정보보호법과 관련해 가장 까다롭고 이행하기 어려운 조항은 무엇인가요?
인공지능(AI) 등 자동화된 결정에 대한 정보주체 권리 구체화
접근권한 관리 등 개인정보 안전성 확보조치 강화 및 고유식별정보 관리실태 정기조사
영향평가 요약본 공개제도 도입 등 개인정보 영향평가제도
영상정보처리기기 및 안전조치 기준
개인정보 보호책임자의 전문성 강화 위한 전문CPO 지정
국외 수집·이전 개인정보 처리방침 공개 등 개인정보 처리방침 평가제도
손해배상책임 의무대상자 변경 및 확대
공공기관 개인정보 보호수준 평가 확대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