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뉴스 창간 17주년을 축하합니다!!

Home > 전체기사

방통위 실태조사 결과, 청소년의 40.8% 사이버폭력 경험

입력 : 2024-04-18 10:33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사이버폭력 가해 후 유희적 행위로 인식하는 경향 전년 대비 증가(13.3%→ 17.2%)
사이버폭력 예방교육의 필요성 인식 전년 대비 상승(91.1%→ 92.5%)
사이버폭력 예방 위한 예방교육 대상 확대 및 기업의 적극적인 동참 요구
푸른나무재단, 삼성과 함께 사이버폭력 예방교육 사업 ‘푸른코끼리’ 실시


[보안뉴스 김경애 기자] 최근 학교폭력을 소재로 한 OTT 드라마로 인해 놀이를 가장한 집단따돌림 현상이 학교에 확산되고 있어 전북 지역 일부 초등학교와 중학교에 가정의 관심과 지도를 당부하는 내용의 가정통신문이 등장했다.

[사진=푸른코끼리]


새 학기를 맞이해 교실을 습격한 학교폭력 드라마와 청소년의 모방행동은 학교폭력 문제가 우리 사회에 심각한 사회문제로 자리잡고 있다는 걸 보여주고 있다. 이 밖에도 동급생의 옷을 벗기고 추행하는 모습을 SNS 라이브 방송으로 유포하거나 기프티콘 및 배달음식·공유형 자전거 대리 결제 등의 사이버 갈취, 계정을 도용한 사이버 사칭의 불법 게시물 유포, 딥페이크를 활용한 성착취물 제작 및 유포 등 사이버공간에서 발생하는 청소년의 학교폭력 문제는 계속해서 심각해지고 있다.

지난 26일 발표된 방송통신위원회의 2023 사이버폭력 실태조사 결과에서도 청소년의 40.8%가 사이버폭력(가해, 피해, 가·피해 모두 포함)을 경험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중 사이버폭력 가해 후 사안의 심각성이나 죄의식을 느끼는 동시에 놀이 또는 유희적 행위로 인식하는 경향이 전년 대비 증가(13.3%→17.2%)한 반면, 사이버폭력 예방교육의 필요성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은 전년 대비 상승(91.1%→92.5%)해 청소년의 사이버폭력 인식수준 개선을 위한 예방교육이 정부 차원에서 의무적으로 이루어져야 함을 확인했다.

더욱이 청소년 14.2%가 젠더, 사회적 약자(장애, 이주민 등) 집단과의 갈등인 디지털 혐오 표현 경험이 함께 증가하면서 혐오를 정당화하는 군중심리로 인한 도덕적 문제의식, 피해자 공감 결여 현상까지 나타나고 있다. 이는 온라인공간에서 발생하는 디지털 혐오라는 사이버폭력을 예방하기 위해 예방 매뉴얼을 전달하는 차원을 넘어 근본적인 인간관계와 사회구조, 인권에 대한 교육이 필요다는 점을 뒷받침하고 있다.

이번 실태조사에서는 정보통신서비스 기업의 사이버폭력 예방 활동 필요성에 대한 조사도 실시됐는데, 대부분의 응답자가 사이버폭력 예방을 위한 기업의 사회적 책무 부여를 강하게 요구하는 것으로 나타나 사이버폭력 예방을 위한 교육 대상과 이를 지원 가능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의 확대 등이 필요함을 확인할 수 있었다.

이처럼 사이버폭력이라는 사회문제를 이해하고 해결하기 위한 정부와 기업, 사회단체 간 노력의 필요성이 대두되는 가운데 청소년폭력예방 전문NGO 푸른나무재단은 대표적인 글로벌 기업인 삼성(삼성전자 5개 사, 바이오 2개 사)과 함께 청소년 사이버폭력 예방교육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코로나 팬데믹 이후, 청소년들이 하루 일과 중 상당 시간을 보내는 온라인공간은 위험과 유혹이 난무하는 마치 정글과도 같다. 이에 ‘푸른코끼리’라는 캐릭터를 활용한 스토리 기반으로 사이버정글 탐험 콘셉트의 예방교육을 20년도부터 운영해 올해는 4월 15일을 시작으로 11월 29일까지 전국 17개 시도에서 진행된다.

한 학급당 사이버폭력 전문강사가 2명씩 배치되고, 학습자 모두에게 교구재 1 세트를 제공하는 등 120만원 상당의 전액 무료 교육인 본 사업은 올해 8,779학급이 넘는 학교가 신청하면서 15:1이라는 높은 관심과 경쟁률을 보이고 있다.

사이버폭력을 예방하기 위한 ‘친사회적 역량’을 획득하고, 강화하기 위한 팀단위 참여형 및 온·오프라인 블렌디드 수업으로 진행된다. 탐험을 통해 획득한 친사회적 역량은 청소년들이 상대방의 입장에서 생각하고 타인을 이해하게 함으로써 친사회적 행동 기반의 인간관계와 사회구조, 그리고 사이버폭력에 대한 인식수준을 높이게 만든다.

점차 저연령화 되고있는 사이버폭력 문제를 예방하고자 유아 및 초등 저학년을 대상으로 문화예술을 접목한 예방교육을 통해 사이버폭력 예방문화 확산에 힘쓰고 있다. 2020~2023년 푸른코끼리 예방교육 참여자 대상 만족도 조사에서도 높은 결과(4.9점/5점)를 보인 만큼 올해 진행될 푸른코끼리 예방교육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삼성은 최고경영장(CEO)부터 직원까지 자발적으로 다양한 ‘푸른코끼리’ 활동에 참여하며 의미를 더하고 있다. 대표적인 활동으로는 △학교 등굣길에서 임직원과 함께하는 ‘사이버폭력 예방 캠페인’ △신입직원들이 입사 1주년에 선포하는 퍼포먼스 ‘사이버 비폭력 캠페인과 비폭력 지지서명’ △임직원 재능기부 ‘예방교육 보조강사 및 푸른코끼리 인형제작’ 등이 있다.

학교·사이버폭력으로 도움이 필요할 때는 전국 학교·사이버폭력 상담전화 또는 푸른코끼리 앱과 푸른코끼리 카카오톡 채널을 통해서 상담 및 도움 요청이 가능하다.
[김경애 기자(boan3@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하이젠 파워비즈 23년 11월 16일~2024년 11월 15일까지 아스트론시큐리티 파워비즈 2023년2월23일 시작 위즈디엔에스 2018 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
설문조사
3월 15일부터 시행되고 있는 개정 개인정보보호법과 관련해 가장 까다롭고 이행하기 어려운 조항은 무엇인가요?
인공지능(AI) 등 자동화된 결정에 대한 정보주체 권리 구체화
접근권한 관리 등 개인정보 안전성 확보조치 강화 및 고유식별정보 관리실태 정기조사
영향평가 요약본 공개제도 도입 등 개인정보 영향평가제도
영상정보처리기기 및 안전조치 기준
개인정보 보호책임자의 전문성 강화 위한 전문CPO 지정
국외 수집·이전 개인정보 처리방침 공개 등 개인정보 처리방침 평가제도
손해배상책임 의무대상자 변경 및 확대
공공기관 개인정보 보호수준 평가 확대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