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뉴스 창간 17주년을 축하합니다!!

Home > 전체기사

델 테크놀로지스, 엣지 구축 및 관리 간소화하는 소프트웨어 플랫폼 ‘델 네이티브엣지’ 출시

입력 : 2023-09-07 09:07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광범위한 지역 수천 개의 엣지 디바이스 인프라 관리 및 애플리케이션 오케스트레이션 지원
ISV, 시스템 통합업체, 리셀러 파트너 및 OEM 고객사 등 광범위한 파트너 생태계 조성


[보안뉴스 엄호식 기자] 델 테크놀로지스(Dell Technologies)는 지난 5월에 발표한 엣지 운영 플랫폼인 ‘델 네이티브엣지(Dell NativeEdge)’를 공식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델은 다양한 분야에서 엣지 환경의 오케스트레이션 및 확장을 효율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파트너 및 OEM 고객 생태계를 광범위하게 확대해 가고 있다.

▲델 테크놀로지스가 엣지(Edge) 구축 및 관리 간소화하는 소프트웨어 플랫폼 ‘델 네이티브엣지’를 출시했다[이미지=델 테크놀로지스]


‘델 네이티브엣지’는 엣지 인프라와 애플리케이션들을 좀 더 쉽게 설치, 관리, 보호할 수 있도록 돕는 운영 소프트웨어 플랫폼으로서, 수많은 엣지 로케이션에 분산된 디바이스에 대해 인프라 관리와 애플리케이션 오케스트레이션을 중앙에서 더 간편하고 안전하게 처리하도록 지원한다. ‘델 네이티브 엣지’ 플랫폼에는 소프트웨어와 유지보수 지원이 포함되어 있으며, 구독 서비스 형태로 도입할 수 있다.

엣지 활용 사례가 다양한 산업으로 확산되는 가운데, 델의 파트너 커뮤니티는 고객들의 엣지 컴퓨팅 도입에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델은 이번에 파트너사들이 활용할 수 있는 새로운 운영 툴을 제공하고, 엣지 환경의 복잡성을 줄일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델 엣지 파트너 인증 프로그램을 통해 ISV(독립 소프트웨어 공급업체)를 비롯한 채널 파트너들은 전용 랩 환경에서 델의 엔지니어들과 직접 협력하여 자사의 소프트웨어를 테스트하고 최적화한 ‘델 네이티브엣지 애플리케이션 카탈로그’에 이를 올려 고객들에게 제공할 수 있다. OEM 고객과 SI(시스템 통합업체)들은 이를 통해 각각의 기업 환경에 맞춰 체계적인 방식으로 엣지 솔루션을 설계하고 구축할 수 있다.

특히, 아토스(Atos)와 보쉬 글로벌 소프트웨어 테크놀로지스(Bosch Global Software Technologies), 이튼(Eaton) 등이 델과 협력해 델 네이티브엣지 애플리케이션 카탈로그에서 자사 소프트웨어를 제공하고 있다.

델은 자사의 글로벌 엣지 생태계를 지속해서 확장해 나가고 있으며, 최근에 인프론트 시스템(Infront Systems), 인볼타(Involta), 텔릿 신테리온(Telit Cinterion), 월드와이드 테크놀로지(World Wide Technology) 등을 에코시스템에 추가했다. 델은 ‘델 네이티브엣지’를 중심으로 고객이 워크로드와 데이터를 최적으로 배치할 수 있도록 엣지 포트폴리오를 지속적으로 확장하고 있으며, 진화하는 IT 요구 사항을 충족하기 위해 더 많은 엣지 솔루션을 서비스 형태로 제공할 계획이다.

김경진 한국 델 테크놀로지스 대표는 “프로세스를 간소화하고 엣지에서의 실시간 의사 결정을 가능하게 하는 델의 전문성이 집약된 소프트웨어 플랫폼 ‘델 네이티브엣지’에 큰 기대를 걸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고객이 엣지에서의 비즈니스를 성공시키기 위해서는 파트너가 중요한 역할을 담당한다. 델은 ISV 및 OEM 파트너들과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전 산업에서 엣지를 전략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인프라 및 애플리케이션 관리를 더 쉽고 간편하게 제공하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엄호식 기자(eomhs@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하이젠 파워비즈 23년 11월 16일~2024년 11월 15일까지 위즈디엔에스 2018 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
설문조사
<보안뉴스>의 보안전문 기자들이 선정한 2024년 주요 보안 키워드 가운데 가장 파급력이 클 것으로 보는 이슈는?
점점 더 지능화되는 AI 보안 위협
선거의 해 맞은 핵티비즘 공격
더욱 강력해진 랜섬웨어 생태계
점점 더 다양해지는 신종 피싱 공격
사회기반시설 공격과 OT 보안 위협
더욱 심해지는 보안인력 부족 문제
제로트러스트와 공급망 보안
가속화되는 클라우드로의 전환과 이에 따른 보안위협
모바일 활용한 보인인증 활성화와 인증보안 이슈
AI CCTV의 역할 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