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뉴스 창간 17주년을 축하합니다!!

Home > 전체기사

정보보호 기업들이 원하는 보안 인재상 “이런 인력 어디 없나요?”

입력 : 2023-05-30 20:15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2023 상반기 정보보호 취업박람회에서 만난 인사담당자들의 말말말
정보보호 기업 인사담당자 “경력이 없으면 경험으로, 전문성과 인성 겸비는 필수”


[보안뉴스 박은주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와 한국정보보호산업협회(KISIA)가 ‘2023 상반기 정보보호 취업박람회’를 5월 30일 서울 강남구 과학기술컨벤션센터에서 개최했다. 정보보호 분야 재학생, 구직자 등의 취업을 지원하고, 정보보호 기업의 전문인력 수급을 위한 ‘기업-구직자 간 만남의 장’이 펼쳐졌다.

▲2023 상반기 정보보호 취업박람회 모습[사진=보안뉴스]


취업박람회는 △기업 채용관 △구직 지원관 △희망 멘토링관 △기업 소개관 등 4개의 프로그램이 운영됐다. ‘기업 채용관’에는 각 기업의 인사담당자들이 면접이나 채용 상담을 진행했다. 인사담당자들에게 정보보호 분야의 인재상에 대해 질문하자 공통적인 답변이 이어졌다.

인사담당자들은 “정보보호에 대한 전문적인 지식을 갖추고 보안 업계에서 일하려는 의지가 강했으면 좋겠다”며 “끈기 있게 일할 수 있는 사람을 원한다”고 말했다. 정보보호 지원사업을 추진하는 유관기관의 경우 “정보보호와 관련된 정부 사업을 운영하는 것이기 때문에 정부 과제나 유사 프로그램을 진행한 경험을 우선시한다”고 답했다.

정보보호 분야 취업을 희망하는 학생을 위한 조언을 요청하자, 다양한 답변이 이어졌다. 한 기업 관계자는 “정보보호 분야에는 다양한 업무가 있다”며 “일례로 프로덕트 매니저(PM) 직무는 프로그램을 개발하지만, 시스템 유지와 기업과의 소통도 진행한다”고 말했다. 이어 “정보보호 업무라고 해서 컴퓨터 앞에만 앉아 있지 않다”며 “사람을 상대하고 원활하게 소통할 수 있는 능력도 필요하다”고 말했다.

한 인사담당자는 보안 프로그램 개발자가 되기를 원하는 구직자를 대상으로 “보안은 기본기를 탄탄히 하는 게 중요하다”며 “잘 사용하지 않더라도 어셈블리(assembly)나 C, C++ 등의 언어도 익혀야 한다”고 말했다. 그 이유에 대해 담당자는 “보안은 컴퓨터의 아주 기본 단계에서부터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며 “최근 사용하지 않는 기술이라고 안일하게 생각했다가 해커의 공격에 당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번 행사의 주최기관이면서 별도로 채용을 진행하는 KISIA 관계자는 “KISIA는 정보보호교육원, 산업지원단, 글로벌성장단별로 채용을 구분했다”며 “정보보호교육원은 교육사업을 경험해 보고 학생들과 소통할 수 있는 인재를 선호한다”고 말했다. 이어 “산업지원단은 정보보호와 관련된 지식을 갖추고 있다면 유리하고 정부 사업을 운영해본 경험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또한, “글로벌성장단의 경우 해외 진출을 목적으로 사업을 지원하기 때문에 해외 결격사유가 없고, 영어로 소통할 수 있는 실력을 갖춘 인재를 우선시한다”고 밝혔다.

또한, 면접 자리에서 중요하게 생각하는 부분에 대해 인사담당자들은 “정보보안에 대한 전문성을 확인하는 자리”라며 “전문성이 동일하다면 인성이 뛰어난 사람을 채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다른 기업의 인사담당자도 “면접에서 인성을 중요하게 확인한다”며 “보안을 담당하는 직무의 경우 도덕성을 요구하는 일이 많다”고 말했다. 더불어 “실력이 뛰어나도 도덕성과 성품이 갖춰지지 않았다면 채용하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이 밖에도 “당장 전문성이 조금 부족하더라고 회사의 성장에 기여하겠다는 ‘주인의식’을 가진 인재를 필요로 한다”는 답변이 이어졌다. 이와 함께 “깔끔한 복장으로 면접에 대한 예의를 갖추는 것이 첫 번째”라는 의견도 있었다.

이와 관련 정보보호 취업박람회에서는 구직자들을 돕기 위해 ‘면접 이미지메이킹 컨설팅’ 서비스도 제공했다. 퍼스널컬러(타고난 개인의 신체 컬러로 자신과 조화롭게 어울리는 컬러) 진단을 통해 신뢰감을 줄 수 있는 비즈니스 스타일링 연출을 도왔다.

한편, 정보보호를 공부했던 학생들이 처음 일을 시작할 때는 학업과 업무 사이에 간극이 생기게 된다. 이에 기업 인사담당자들은 신입 직원들이 업무역량을 기르고 실무에 빠르게 적응하도록 하기 위해서는 △보안 동아리 활동 지원 △특화된 웹 개발 언어 수업 △업체 인턴과정 △포트폴리오 제작이 활성화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 인사담당자는 “이제 갓 학교를 졸업해 경력이 없는 구직자들에게는 업무와 비슷한 ‘경험’이 요구된다”며 “경험을 통해 업무수행 능력을 파악한다”고 말했다. 이어 “전문성과 인성을 두루 갖춘 인재를 선호한다”고 덧붙였다.
[박은주 기자(boan5@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1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아스트론시큐리티 파워비즈 2023년2월23일 시작 위즈디엔에스 2018 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
설문조사
2023년 주요 보안 위협 가운데, 올해 말까지 가장 큰 피해를 끼칠 것으로 예상되는 위협은?
공급망 공격
다크웹 기반 랜섬웨어 조직
북한/중국/러시아 등 국가 지원 해킹그룹 활동
스마트폰을 노린 보안 위협
OT 타깃 공격
피싱 공격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