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뉴스 창간 17주년을 축하합니다!!

Home > 전체기사

급변하는 첨단 기술표준 경쟁, 민관이 함께 머리를 맞댄다

입력 : 2023-05-11 09:35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국표원, 미국 정부 핵심 신기술 국가표준전략 발표 관련 산학연관 대응 방안 논의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지난 10일 진종욱 국표원장 주재로 ‘미국 정부 핵심 신기술 국가표준전략’ 대응을 위한 전문가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표준전략에서 미국은 총 8개의 핵심 신기술과 함께, 표준화 활동 주도권을 잡기 위한 8가지 방안을 제시했다.

‘8대 핵심 신기술’은 △통신 및 네트워크 △반도체 및 마이크로 전자공학 △AI 및 머신러닝 △생명공학 △위치·경로·시간 서비스 △디지털신분증명 및 블록체인 △청정 에너지 △양자정보기술이다. 또 ‘8가지 실행 방안’은 △예산 확대 △국가안보와 관련된 표준 개발 지원 △민간 표준 개발 장벽 제거 △표준화 로드맵 제공 △국제표준화기구 활동 강화 △표준 인력 양성 △우방국 표준 협력 강화 △신흥국 표준 전문가 양성을 통한 표준개발 대표성 확보 등이다.

그간 미국은 민간기구를 중심으로 표준화 활동을 해왔으나, 이번 핵심 신기술 표준전략을 정부가 직접 발표함으로써 글로벌 기술 패권 경쟁이 표준으로 확산되고 있음을 보여주고 있다.

이번 간담회에서 참석자들은 이러한 미국의 표준전략 발표 배경 및 시사점에 대해 논의했고, 우리의 신산업 표준화 전략을 점검했다. 그리고 핵심 신기술 표준화 전략과 활동 방안에 대한 우리의 대응 방안을 모색하는 한편, 국제표준화 활동에서 미국을 포함한 여러 국가와의 협업 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국가기술표준원 진종욱 원장은 “미국 정부의 국가표준전략 발표는 표준이 국가·경제 안보와 직결되며 미래 기술 주도권을 확보하기 위한 도구로써 그 중요성이 더욱 커졌다는 것을 보여준다”며, “빠르게 변화하는 첨단 분야 국제표준화 환경에서 우리 기술의 국제표준화와 기업 수출 지원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도록 미국을 포함한 주요 국가와의 표준 협력을 적극적으로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아스트론시큐리티 파워비즈 2023년2월23일 시작 위즈디엔에스 2018 넷앤드 파워비즈 진행 2020년1월8일 시작~2021년 1월8일까지
설문조사
2023년 주요 보안 위협 가운데, 올해 말까지 가장 큰 피해를 끼칠 것으로 예상되는 위협은?
공급망 공격
다크웹 기반 랜섬웨어 조직
북한/중국/러시아 등 국가 지원 해킹그룹 활동
스마트폰을 노린 보안 위협
OT 타깃 공격
피싱 공격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