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K-스마트도시 기술로 글로벌 도시 문제 해결한다

  |  입력 : 2022-10-12 17:25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국토부·KOTRA·스마트도시협회, 태국·튀르키예 스마트도시 로드쇼 성황리에 개최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국토교통부는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스마트도시협회와 함께 스마트도시 분야 국내 유망 중소기업의 해외 수출을 지원하고 국제협력 수요를 발굴하기 위해 태국 방콕(10.6~7)과 튀르키예 이스탄불(10.10~11)에서 스마트도시 로드쇼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태국과 튀르키예는 교통체증·환경·에너지 등 도시문제와 홍수·지진 등 재난 상황에 대한 대응에 관심이 높은 국가로, 양국은 이들을 해결하기 위해 스마트도시 개발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태국은 방콕·푸켓·치앙마이 등 7개 국가 스마트도시 시범지역 외에도 지자체 50여개가 스마트도시로 조성될 계획이며, 튀르키예 또한 이스탄불·앙카라·부르사 등 7개 도시에서 스마트도시 인프라 구축 및 시범 운영을 추진 중이다. 우리 기업의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국토교통 부가 스마트도시 협력센터(KOTRA 다낭·리야드·방콕·이스탄불·자카르타 무역관)를 운영하고 있다.

이번 로드쇼는 태국과 튀르키예의 스마트도시 수요를 사전 분석해 현지에서 필요로 하는 스마트도시 기술을 보유한 국내 기업이 현지 도시·기업들에게 스마트 솔루션을 소개하고 수출 기회를 모색하기 위한 행사로 세미나, 1:1 상담회, 주요 발주처 면담 등으로 구성됐다.

지난 6일부터 이틀간 개최된 스마트도시 로드쇼는 ‘한-태국 경제 협력포럼’의 일환으로 태국의 디지털경제진흥원과 협력해 개최했다. 태국 측에서는 나릿 터엇사티라삭 투자청장·파싸콘 프라톰붓 디지털경제진흥원 부원장을 비롯해 지방정부 주요 인사가 참석했으며, 한국 측에서는 문승현 주태국 대한민국대사·국토교통부 윤영중 도시경제과장·기업인 등 200여명이 자리를 함께했다.

동부경제회랑사무국, 방콕시, 반창, 콘캔 등 태국 주요 정부 및 발주처들이 연사로 나선 ‘한-태국 스마트도시 협력 세미나’에서는 스마트 모빌리티, 전기차, 스마트 홈 등 다양한 프로젝트를 소개하고 우리 정부와 기업들의 관심과 투자를 요청했다. 이어서 소개된 양국 스마트 보안 및 건강관리 협력 사례와 우리 기업의 기술설명회(IR)는 청중의 높은 관심을 끌었다.

지난 7일 오전과 오후에 걸쳐 개최된 1대1 상담회에서는 태국 지방정부 및 현지 기업 26여개사와 국내 우수 기술력을 보유한 중소기업 등 12개사가 참가해 현지 스마트도시 프로젝트 참여 방안에 대해 약 80여건의 상담을 진행했다.

한국 참여기업이 현지 기업과 스마트 주차관제·사물인터넷 기반 재난 대응 시스템에 대한 기술협력 업무협약(MOU) 4건을 체결하는 등 향후 수출을 위한 첫 단추를 채우는 성과를 거뒀으며, 한국의 스마트도시협회와 태국의 사물인터넷협회 간의 업무협력 양해각서(MOU)에 서명함으로써 양국 간 민간 부분의 교류와 협력이 더욱 증진될 것으로 기대된다.

튀르키예 이스탄불 마르마라 호텔에서 개최된 튀르키예 로드쇼에서는 튀르키예의 지방자치단체연합회 회장인 파트마 샤힌가 지안탭 시장을 비롯해 이스탄불 등 주요 지방정부와 튀르키예 민간기업 150여명이 참석했고, 한국 측에서는 국토교통부·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한국토지주택공사·스마트도시협회와 국내 중소기업 7개사가 참석했다.

지난 10일 오전 개최된 ‘한-튀르키예 스마트도시 협력 세미나’에선 튀르키예의 스마트도시 시장 진출 여건과 주요 프로젝트들이 소개됐고, 우리나라의 스마트도시 개발 사례와 재난재해방지시스템·보안 감지센서 등 스마트 솔루션을 소개돼 참가자들의 높은 관심을 끌었다. 오후에 개최된 1:1 상담회에서는 튀르키예 지방정부 및 현지 기업 50여개사와 우리 참여기업들간에 현지 스마트도시 프로젝트 기술협력에 대한 70여건의 상담이 진행됐고, 사물인터넷 기반 재난 대응 시스템에 대한 기술협력 등 2건의 업무협약이 체결됐다.

이번 행사에 참여한 국토교통부는 태국 디지털경제사회부·튀르키예가 지안텝시 등 정부 간 양자면담을 통해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한 한국 기업들이 현지 스마트도시 프로젝트에 참여할 수 있도록 협조를 요청하고, 우리나라 부산시가 2030 국제박람회를 유치할 수 있도록 현지 정 부의 적극적인 지지를 당부했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스마트도시 개발 경험을 기반으로 해외 도시의 스마트도시 개발을 지원하는 ‘K-시티 네트워크 협력사업’을 통해 태국 콘캔, 튀르기예 가지안탭 등에 스마트도시 통합플랫폼에 대한 계획 수립을 지원한 바 있다.

국토교통부 길병우 도시정책관은 “한국의 우수한 스마트도시 기술이 전 세계로부터 많은 관심을 받고 있으며, 이러한 관심이 우리 기업들 의 실질적인 수출 성과로 이어지기 위해서는 해외 현지의 여건에 맞는 맞춤형 솔루션을 제시하고 우리의 경험과 지식을 함께 전수하는 등 전략적으로 접근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하며, “이번 로드쇼는 우리 기업에게는 새로운 수출 기회를 제공하고 현지 도시들의 당면한 문제 해결에 도움이 되는 상호 윈-윈 행사의 의미가 크며, 국토교통부는 우리 기업들의 해외 진출 기반 마련을 위해 스마트도시 분야의 국제협력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시큐아이 에스케어 파워비즈 배너 2022년 3월15일 시작~ 12개월 23년 1월12일 수정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보안전문 기자들이 뽑은 2023년 보안 핫키워드 10개 가운데 가장 주목되는 키워드는?
보안에서 진짜 ‘핫’한 제로트러스트와 공급망 보안
전문화, 분업화로 더욱 심해지는 랜섬웨어 공포
2023년 클라우드 생태계를 위협할 다양한 보안이슈들
전 국민이 사용하는 스마트폰, 2023년 해커의 집중 타깃
피싱 공격, 새로운 서비스형 위협 ‘PhaaS’로 더 악랄해지다
2022년 말에 터진 서명키 탈취사건, 2023년의 서막에 불과하다
밀집도 모니터링, 지능형 CCTV와 영상분석 트렌드 주도
주 52시간 근무제 달라지나? 정부 정책 따라 출입·근태 인증 보안 시장 요동
메타버스, 주목받는 만큼 증가하는 보안위협
스마트농업 육성 본격화, 보안과 안전 기반 하에 추진돼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