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서울기술연구원, ‘골목상권 디지털 전환 기술 수요조사’ 발표

  |  입력 : 2022-09-16 09:10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서울 점포주, 디지털 맞춤 교육·간편결제 재정 지원 필요해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서울 소재 골목상권의 디지털 전환 기술 도입을 위해 우선순위를 보여주는 연령별, 매출별 기술 수용성 조사 결과가 나왔다.

서울기술연구원과 서울신용보증재단은 신한카드와 공동으로 지난 7월 13일부터 14일까지 양일간 서울시 골목상권에 소재한 서울페이 가맹점주 중 291명을 대상으로 서울싱크탱크협의회(SeTTA) 과제인 ‘서울시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한 디지털 전환 기술 적용 방안 연구’를 위한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이번 조사에서는 △점포주 연령이 40대 이상 △매출 규모가 연 1억에서 10억 사이에서 ‘디지털 전환 기술 적용이 매출에 유효한 효과가 있다’는 응답이 높게 나타났다. 즉 30대 점포주(20.7%)보다 40대(30.6%)와 50대(34.3%)에서 높은 응답률을 보였으며, 매출 규모는 연 1억 미만일 때(14.3%)보다 1억에서 10억 사이일 때 (17.3%) 높은 응답률을 보였다.

또한 디지털 전환 기술로 ‘마케팅’ ‘배송’ ‘결제’ 세 가지 부문별로 골목상권 점포주들의 기술 수요 조사를 실시했다. 이 중 ‘마케팅’ 분야에서는 이커머스플랫폼(4.10)을, ‘배송’ 분야에서는 지역 커뮤니티 기반 거래 기술(4.15)을, ‘결제’에서는 앱기반 결제 등의 디지털 결제 기술 도입(5.55)에 각각 가장 높은 응답률을 나타냈다. 이때 중요도는 다중 응답 우선순위에 대한 가중치를 부여했으며, 점수가 높을수록 우선순위가 높은 것으로 해석된다.

이번 조사에는 신용카드 데이터와 통신유동인구를 이용해 상권의 시기별 매출과 유동인구를 비교 진단해 볼 수 있는 ‘빅데이터 기반 상권진단 기술’이 활용됐다. 향후 서울기술연구원은 골목상권 소상공인 대상의 로컬 트렌드 분석 활용을 위한 기술도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골목상권의 디지털 전환을 위해 가장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지원 방안으로는 ‘소상공인 디지털 맞춤 교육 제공(39.1%)’이 가장 높았다. 이어 ‘간편 결제시스템 재정 지원(21.1%)’ ‘개별 점포 스마트 기술 도입 재정 지원(14.2%)’ 순으로 나타났다.

서울기술연구원과 서울신용보증재단은 이번 조사를 기반으로 매출에 유효한 효과를 체감한 사용자군을 파악하고, 부문별로 필요한 기술요소의 우선순위 등을 판단해 골목상권의 디지털기술 도입을 단계적으로 고도화시켜 나가는 보급 전략을 세울 예정이다.

최근 1인 가구의 증가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오프라인에서 온라인 소비가 증가하고 있다. 이번 디지털 기술 수용성 설문조사는 골목상권 소상공인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실시됐다.

임성은 서울기술연구원장은 “골목상권에서도 디지털 전환이 대세가 됐다는 것을 확인한 결과”라며, “상대적으로 영세한 골목상권 점포를 효율적으로 지원할 수 있는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시큐아이 에스케어 파워비즈 배너 2022년 3월15일 시작~ 12개월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산업 전 분야의 지능화·융합화·스마트화 추세에 따라 스마트시티와 스마트공장, 스마트의료, 스마트상점 등 각 분야에서도 정보보안과 물리보안이 함께 접목되는 융합보안이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 올해 융합보안이 가장 활발하게 적용될 분야는 어디라고 보시나요?
스마트시티 보안
스마트공장 보안(OT 보안)
스마트의료 보안
스마트상점 보안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