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17명 지역 재난안전관리자, 6개월 교육 마치고 첫발

  |  입력 : 2022-08-09 09:55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국가민방위재난안전교육원, ‘제1기 재난안전 중견관리자(리더) 과정’ 수료식 개최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행정안전부 국가민방위재난안전교육원은 지난 1월부터 6개월간 전국 17개 시·도의 5급 공무원 17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제1기 재난안전 중견관리자(리더) 과정’을 마무리하고 9일 수료식을 개최했다.

‘재난안전 중견관리자(리더) 과정’은 국가민방위재난안전교육원이 지난 1987년 개원 이래 처음 개설된 재난안전 분야 장기 교육으로, 17개 시·도에서 재난안전 분야 경험이 있는 5급 공무원을 선발해 ‘현장에 강한 실전형 지역 재난안전관리자 양성’을 목표로 6개월간 운영됐다. 수료식에서는 교육 과정을 무사히 마치고 바로 현장으로 투입될 관리자에 대한 수료증 수여를 시작으로 성적이 우수한 영예의 직원을 대상으로 상장 시상이 이어졌다. 최우수상인 장관상은 대전시 동구 노선희 사무관이, 우수상과 장려상인 원장상은 대구시 이광엽 사무관과 부산시 신현태 사무관이 각각 수상했다.

김성호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 영상 축사를 통해 “수료를 진심으로 축하하며, 지역의 재난안전 핵심 관리자(리더)로 보다 더 안전하고 살기 좋은 지역을 만드는 데 힘써 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교육 과정은 재난 관리 핵심 역량 강화를 위한 맞춤형 직무 교육, 재난 상황에서 직접 대응이 가능한 현장 중심 교육, 재난 대응 문제 해결 능력 강화를 위한 집단(그룹) 및 개인 연구, 지도력(리더상) 정립을 위한 소양 함양 및 첨단 신기술을 활용한 재난 관리에 역점을 두고 진행됐다. 또한 재난 현장과 우수 재난관리기관 등을 직접 찾아가서 체험 학습을 실시하고, 기상정보·전염병 관리·해양안전 등 전문성이 요구되는 분야는 해당 전문 교육기관을 통해서 교육훈련을 실시했다.

김재흠 행정안전부 국가민방위재난안전교육원장은 “제1기 과정은 코로나19 상황으로 대부분 비대면 교육으로 진행됐는데, 연수생과 교직원 모두 한마음이 돼 잘 마무리됐다”며, “그동안 갈고 닦은 전문 지식과 기술을 바탕으로 지역 재난 현장의 최일선에서 재난안전 관리를 총괄하는 부서의 책임자로서 소임을 다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시큐아이 에스케어 파워비즈 배너 2022년 3월15일 시작~ 12개월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산업 전 분야의 지능화·융합화·스마트화 추세에 따라 스마트시티와 스마트공장, 스마트의료, 스마트상점 등 각 분야에서도 정보보안과 물리보안이 함께 접목되는 융합보안이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 올해 융합보안이 가장 활발하게 적용될 분야는 어디라고 보시나요?
스마트시티 보안
스마트공장 보안(OT 보안)
스마트의료 보안
스마트상점 보안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