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고양시, 2022 드론실증도시 구축 사업 시작

  |  입력 : 2022-08-04 09:29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안전 점검·환경 관리에 ‘드론’ 본격 활용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고양시가 드론을 이용해 안전하고 건강한 도시를 만들 예정이라고 밝혔다. 고양시 컨소시엄이 ‘2022년 드론실증도시 구축 사업(국토교통부·항공안전기술원 주관)’을 시작한 것이다.

[사진=고양시]


고양시 컨소시엄은 이번 사업을 통해 안전 점검 및 환경 관리에 드론을 본격적으로 활용한다. 사업은 국비 12.5억원을 지원받아 3개 분야 6개 실증 서비스 △열 수송관 안전 점검 △실내외 시설물 노후화 점검 △발전소 주변 대기 측정 실증 △열섬지도 제작 △IoT 드론 스마트팜 솔루션 구축 △하천 환경 모니터링 등이 추진된다.

현재 시는 1기 신도시 등의 노후 건물과 시설물 안전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휴인스, 무한정보기술, 에어센스와 함께 드론을 활용한 안전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시는 드론으로 수집한 정보를 AI를 활용해 분석한 후 기존 재난 대응 체계를 보완하는 솔루션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시는 4월부터 에어센스와 함께 고양종합터미널 내 대형 조형물, 엘리베이터, 변전실 등 내부 시설물을 점검했으며 현재 데이터 분석, 시설물 3D 맵핑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드론은 탄소중립 핵심 과제 ‘그린인프라’ 구축에도 투입될 예정이다. 시는 현재 드론을 활용해 발전소 주변 대기 측정 실증·열섬지도 제작을 준비하고 있으며, 9월 중 대기 측정을 위한 드론 비행을 실시할 예정이다. 시는 대기환경 정보를 수집하고 분석함으로써 폭염 피해 취약지역을 밝히고 이에 대응하는 전략을 세울 계획이다.

농경지에도 드론을 활용한 스마트 농법이 도입된다. 시는 아쎄따와 함께 사물인터넷 기반 방제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다. 지난 7월에는 고양시 농업기술센터, 벽제농협과 스마트 방제 앱 및 솔루션에 관련하여 회의를 진행했으며 현재 데이터를 수집 중이다. 스마트 방제 앱은 안정화 단계를 거쳐 다양한 농업 현장에서 사용될 예정이다.

하천 환경을 지키는 데도 드론이 투입된다. 시는 창릉천에 쿼터니언과 함께 드론을 활용해 △위험 수목 △침수 피해 △교량 하부 불법 취수 △화재 등을 단속할 예정이다. 드론은 현재 특별비행승인을 준비하고 있으며 8월 중 비행 실증을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고양시는 드론산업 육성 활성화를 위해 작년 개장된 고양대덕드론비행장에 TS한국교통안전공단 드론 상설실기시험장에 최종 선정돼 9월 중 시험장을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오는 10월 고양드론앵커센터 준공, 고양시 UAM클러스터 연구 용역을 진행하는 등 대한민국 드론산업의 중심지로 나가고 있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시큐아이 에스케어 파워비즈 배너 2022년 3월15일 시작~ 12개월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산업 전 분야의 지능화·융합화·스마트화 추세에 따라 스마트시티와 스마트공장, 스마트의료, 스마트상점 등 각 분야에서도 정보보안과 물리보안이 함께 접목되는 융합보안이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 올해 융합보안이 가장 활발하게 적용될 분야는 어디라고 보시나요?
스마트시티 보안
스마트공장 보안(OT 보안)
스마트의료 보안
스마트상점 보안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