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과기정통부, 국내 디지털 스타트업의 세계 진출을 지원한다

  |  입력 : 2022-08-04 09:16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GSMA와 ‘모바일 360 아시아 퍼시픽 2022’(싱가포르) 공동 개최

[보안뉴스 박미영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는 지난 2일부터 3일까지 싱가포르에서 세계이동통신사업자연합회(이하 GSMA)와 공동으로 ‘Mobile 360 Asia Pacific 2022’를 개최했다.

‘Mobile 360 Asia Pacific 2022’는 GSMA가 2016년부터 매년 개최 중인 모바일 및 디지털 전환 분야의 기술·산업 트렌드를 공유하는 세계적인 컨퍼런스로, 아시아/태평양 지역 통신사·산업계·벤처캐피털(VC)·정부 관계자 등 1,000여명이 참석했다.

올해는 ‘디지털 국가 건설(Building Digital Nations)’을 주제로 1일차 컨퍼런스와 2일차 스타트업 세션으로 나눠 개최됐다. 특히, 스타트업 세션은 국내외 혁신 기술 스타트업들의 투자 유치와 기술 협업을 지원하기 위해 과기정통부 산하 스타트업 해외 진출 지원 전문 기관인 본투글로벌센터가 GSMA와 공동으로 개최했으며, GSMA가 최초로 외부 기관과 공동으로 기획한 행사다.

스타트업 세션은 국내외 스타트업의 혁신 기술 및 제품 발표, 전시·시연 등 홍보, 글로벌 통신사·벤처캐피털 등과의 1:1 네트워킹 행사 등으로 진행됐다.

이번에 참가한 국내 16개사 스타트업들은 인공지능 반도체·자율주행 로봇·스마트시티·핀테크·메타버스 등 유망 분야에서 국내 통신사로부터 대규모 투자를 유치했거나, 공동 사업을 추진하는 등 국내에서 이미 기술력을 인정받은 기업들이다.

특히, 구매 의사결정 권한이 있는 아태 지역 통신사(버라이존, 싱텔, 소프트뱅크 등) 임원급이 대거 참석해 국내 유망 스타트업들에게 실질적인 해외 시장 진출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과기정통부 송상훈 정보통신산업정책관은 1일차 컨퍼런스 개막 세션에 참석해 ‘한국의 디지털 전략’을 주제로 5세대 이동통신(5G) 최초 상용화, 인공지능 및 데이터 등 핵심 인프라 고도화 등 그간의 주요 성과와 다양한 정책 노력, 향후 정책 방향 등을 소개하는 기조연설을 했다.

송상훈 정보통신산업정책관은 “GSMA가 이번 스타트업 행사를 최초로 외부 기관인 본투글로벌센터와 공동으로 기획한 것은, 국내 스타트업의 기술력과 성장 가능성 등이 글로벌 시장에서 높게 평가받고 있다는 의미”라며, “이번 행사가 국내 유망 디지털 스타트업이 우수한 기술력과 제품을 글로벌 기업 및 투자자들에게 선보이고, 글로벌 기업과의 협업 및 투자 기회를 발굴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미영 기자(mypark@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시큐아이 에스케어 파워비즈 배너 2022년 3월15일 시작~ 12개월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산업 전 분야의 지능화·융합화·스마트화 추세에 따라 스마트시티와 스마트공장, 스마트의료, 스마트상점 등 각 분야에서도 정보보안과 물리보안이 함께 접목되는 융합보안이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 올해 융합보안이 가장 활발하게 적용될 분야는 어디라고 보시나요?
스마트시티 보안
스마트공장 보안(OT 보안)
스마트의료 보안
스마트상점 보안
기타(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