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기사

노르마, K-사이버보안 우수기업 외교부 장관상 수상

  |  입력 : 2022-07-25 16:12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홍콩 상해 이어 미국 법인 설립하며 글로벌 시장 적극 개척 공로 인정받아
양자내성암호 하이브리드 PQC 중심으로 양자컴퓨터 보안 산업 발전에 이바지할 것


[보안뉴스 기획취재팀] IoT 및 양자 보안 전문 기업 노르마(대표 정현철)가 K-사이버보안 우수기업 시상식에서 외교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K-사이버보안 우수기업 포상에서 외교부 장관상 수상한 노르마(사진 오른쪽 노르마 김종훈 상무)[사진=노르마]


노르마는 22일 조명희 국회의원실, 한국산업기술보호협회, 한국언론인협회 주최로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K-사이버보안 우수기업 포상에서 외교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노르마는 우수한 기술력을 기반으로 국내 보안 산업 발전과 글로벌 시장 개척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번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2011년 설립된 노르마는 네트워크 및 IoT 보안 솔루션으로 스마트시티 보안시장을 이끌어 왔다. 특히, 내수에 머물지 않고 2018년 홍콩, 2020년 상해에 법인을 설립해 적극적으로 해외 시장을 개척해 높은 성과를 기록했다. 2021년 3분기 기준 누적 수출 실적 35억원을 달성, 2020년 총 수출액인 10억원보다 무려 250% 증가하는 성장세를 보였다.

노르마는 아시아 시장에서의 성장세에 힘입어 최근에는 미국 LA에 법인을 설립했다. 최신 기술인 양자내성암호 하이브리드 PQC(Hybrid Post Quantum Cryptography)를 중심으로 세계 보안 산업 중심인 북미 시장에서 비즈니스를 확대할 계획이다. 하이브리드 PQC는 일반적인 PQC보다 범용적으로 쓰일 수 있다는 점에 경쟁력이 있다. 하이브리드 PQC는 현재 사용 중인 TLS(Transport Layer Security)를 지원하는 방식에 PQC 알고리즘을 선택적으로 적용하는 방식이다. 선택적 적용으로 성능 저하의 우려 없이 안전한 암호를 다양한 분야에 활용할 수 있다.

노르마 정현철 대표는 이번 외교부 장관상 수상에 대해 “아시아, 유럽, 미주 등 적극적인 해외 판로 개척과 수출 노력을 인정받아 이번 상을 받게 됐다”고 전하며 “정보보안은 개인은 물론 사회의 안전에도 중요한 만큼 이번 수상을 계기로 업계가 상생하여 K-보안의 경쟁력이 더욱 강화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밝혔다.
[기획취재팀(editor@boannews.com)]

<저작권자: 보안뉴스(www.bo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0
  •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네이버 밴드 보내기 카카오 스토리 보내기 네이버 블로그 보내기

  •  SNS에서도 보안뉴스를 받아보세요!! 
시큐아이 에스케어 파워비즈 배너 2022년 3월15일 시작~ 12개월 위즈디엔에스 2018
설문조사
산업 전 분야의 지능화·융합화·스마트화 추세에 따라 스마트시티와 스마트공장, 스마트의료, 스마트상점 등 각 분야에서도 정보보안과 물리보안이 함께 접목되는 융합보안이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 올해 융합보안이 가장 활발하게 적용될 분야는 어디라고 보시나요?
스마트시티 보안
스마트공장 보안(OT 보안)
스마트의료 보안
스마트상점 보안
기타(댓글로)